​캐논코리아, 브이로그 인기에 '파워샷 V10' 주목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수지 기자
입력 2023-10-30 17:0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단종된 '빅시아' 시리즈 승계…올해 6월 첫선

캐논코리아가 브이로그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커지면서 카메라 ‘파워샷 V10’으로 주목받고 있다.
 
캐논코리아는 올해 6월 시장에 내놓은 파워샷 V10이 브이로그 카메라로 관심받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브이로그를 위한 올인원 카메라로서 다양한 촬영 환경에 맞는 성능을 제공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최근 일상 모습을 기록하는 브이로그 영상은 인기를 끌고 있다. 다양한 콘텐츠를 기획 및 제작하면서다. △먹방 △쇼핑 △여행 △아이돌 △공부 △육아 등 라이프스타일 자체를 콘텐츠로 소비하는 게 트렌드가 됐다는 분석이다.
 
파워샷 V10은 약 1310만 화소 1.0형 시모스(CMOS) 센서와 디직(DIGIC) X 영상 엔진을 탑재했다. 최대 4K UHD 30p, FHD 60p의 고화질 영상 촬영을 지원한다. 동급 제품 대비 뛰어난 화질을 구현했다는 평가다.
 
또 캐논 EOS 시스템의 기술이 축적된 ‘매끄러운 피부 효과’ 등으로 인물 촬영을 지원한다. 피사체를 빠르게 포착하는 오토포커스(AF) 성능도 탑재해 이동 중에도 초점을 놓치지 않는다. 자체 동영상 IS 모드를 활용해 손으로 카메라를 들고 촬영할 때 흔들리지 않는 영상을 담을 수 있다.
 
차별화한 대구경 고성능 무지향성 마이크도 탑재했다. 이에 다양한 촬영 환경에서 부드럽고, 깨끗한 음성을 녹음할 수 있다. 또한 라이브 공연이나 ASMR 등 콘텐츠 촬영도 할 수 있다.
 
아울러 파워샷 V10은 지금은 단종한 ‘빅시아’ 시리즈를 계승했다. 콤팩트한 크기에 넓은 화각으로 1인 촬영 혹은 셀프 촬영에 최적화한 사용성을 지원한다. 35mm 환산으로 약 19mm의 초점 거리를 지원하는 광각 렌즈를 통해 평면 왜곡을 최소화하면서도 과도한 얼굴 클로즈업 없이 자연스러운 화각의 화면을 촬영 가능하다.
 
또 세로형 디자인은 파워 V10만의 감각을 더했다. 약 211g으로 스마트폰처럼 작고 가벼운 카메라라는 특징이다. 세로형 그립으로 무게 중심이 아래에 잡혀있어 손으로 카메라를 들고 촬영하는 것은 물론 조작 자체가 용이하다. 
 
ㅇㅇ
캐논코리아의 '파워샷 V10' [사진=캐논코리아]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