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여행 증가에 ...CU 환전 이용객 340% ↑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3-10-09 10:4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핀테크 해외송금 앱 사용해 환전 신청 시 외환 수령 가능

CU 직원이 환전 서비스를 이용한 고객에게 외화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CU
CU 직원이 환전 서비스를 이용한 고객에게 외화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CU]
CU가 최근 급격히 늘어나는 해외 여행 수요 영향으로 지난 3달 간 외화 환전 서비스의 전년 대비 이용 건수 신장률이 340%를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CU의 외화 환전 서비스는 고객이 핀테크 해외송금 서비스 앱인 ‘유트랜스퍼(Utransfer)’를 통해 환전을 신청하면 고객이 지정한 점포로 외환이 도착해 집 근처에서 편리하게 환전할 수 있는 금융 서비스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 기간과 황금 연휴를 맞아 해외로 여행을 떠나는 관광객이 급증하면서 8월과 9월의 전월 대비 이용 건수 신장률은 각각 94.4%, 128.6%로 계속해서 증가했다. 올해 9월은 서비스 시행 초기인 2021년 9월에 비해 2배 가량 늘어난 수치다.

입지별 매출을 보면 주택가 52%, 오피스가 23%, 지하철역 인근 점포 17%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고객들의 일과 동선 상에 위치한 점포들에서 90% 이상의 절대적인 매출이 발생하면서 높은 이용 편의성을 입증한 것이다. 

특히 전체 이용 건수의 절반 가량이 야간에 이뤄졌다. 밤 9시부터 자정까지 42.3%, 자정부터 새벽 4시까지 14.6%의 비중을 기록했다. 은행 시간 내 영업점을 찾지 못하거나 급하게 환전이 필요한 고객들이 많이 찾는 것으로 분석됐다.

CU 외화환전 서비스를 통해 가장 많이 환전된 화폐는 달러(USD)로 전체의 51.4%를 차지했으며, 엔화(JPY) 36.1%, 유로(EUR) 8.2%였다. 

특히 시간에 상관없이 최대 90%의 우대율을 적용해 더욱 합리적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공항 내 환전과 비교하면 USD 1000불 기준 1만원가량(10월 6일 기준) 저렴하다는 것이 해외 수요를 끌어들인 요인으로 꼽힌다. 

현재 CU는 수도권 140여개 점포에서 외화 환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서비스 제공 지역을 점차 늘려갈 계획이다.

박희진  BGF리테일 서비스플랫폼팀장은 “최근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며 외화 환전 서비스 이용객이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편의를 돕는 다양한 서비스들을 도입하기 위해 지속적인 제휴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