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우리는 국대다' 캠페인 성료⋯'스크라이크'에서 다큐멘터리 영상 방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장하은 기자
입력 2023-10-09 09: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캠페인 응원 약 5000만⋯응원 모아 국가대표 후원금 1억원 대한체육회에 기탁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지난 8월 30일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자사 후원 국가대표 선수 8명을 초청해 대회 선전을 기원하는 출정식을 개최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김선형(농구), ‘페이커’ 이상혁(e스포츠), 손지인(리듬체조), 조현주(스케이트보드), 송세라(펜싱), 최진우(높이뛰기), ‘비보이 윙’ 김헌우(브레이킹), 오상욱(펜싱) 선수 모습.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항저우 아시안게임 기간 태극전사들의 사기를 높이고 다양한 스포츠의 매력을 알린 대국민 응원 캠페인 ‘The Great Journey | 우리는 국대다’를 성공리에 마무리했다고 9일 밝혔다.
 
캠페인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을준비한 국가대표 선수들의 땀과 눈물을 응원하고, 스포츠를 사랑하는 팬들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기 위해 추진됐다. SKT 후원선수 출정식과 리그 오브 레전드 결승전 입중계 등 오프라인 행사와 온라인 응원 캠페인으로 구성됐다.
 
SKT는 개막에 앞서 ‘페이커’ 이상혁(e스포츠), 오상욱, 송세라(펜싱), 김선형(농구), ‘윙’ 김헌우(브레이킹) 등 스포츠 스타들과 손지인(리듬체조), 조현주(스케이트보드), 최진우(높이뛰기) 등 앞으로 대한민국 스포츠를 이끌어갈 젊은 선수들을 응원하는 출정식을 통해 국가대표 선수들에 대한 응원 열기를 끌어올렸다.
 
대회 기간 중에는 국가대표의 선전을 기원하고 응원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기 위한 캠페인 페이지를 네이버 스포츠에서 운영했다. 아시안게임 기간 이번 캠페인에 목표로 했던 1000만건을 훌쩍 뛰어넘는 약 5000만건의 응원 메시지가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전해졌다. SKT는 대한체육회에 국가대표 선수단 발전을 위한 후원금 1억원을 기탁할 예정이다.
 
◆SKT 후원선수 고른 활약 속 수영, 역도, 펜싱, e스포츠 등에서 25개 메달 획득
 
이번 대회에서 대한민국 국가대표는 뛰어난 실력과 투지 넘치는 모습으로 190개의 메달을 수확해 종합 3위로 감동의 여정을 마쳤다. 국가대표 가운데 SK가 후원하는 핸드볼과 SKT가 후원하는 수영, 역도, 펜싱, e스포츠 등의 출전 선수들은 25개의 메달을 합작(금 11, 은 8, 동 6)하는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펜싱에서는 사브르, 에페, 플러레 등 12개 전 종목 중 6개의 금메달을 획득했을 뿐만 아니라 은메달과 동메달도 각각 3개씩 추가하며 아시아 최강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대회 초반 수영 황선우 선수는 금메달 2개를 포함, 은메달과 동메달도 각각 2개씩 따내면서 자신이 출전한 6개 종목 모두 시상대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대회 막바지에 역도 여자 87kg급 이상급 경기에 출전한 박혜정 선수도 금메달을 목에 걸며 국가대표의 메달 레이스를 끝까지 이어갔다.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정식종목에 채택된 e스포츠 역시 출전한 4개 종목에서 금메달 2개,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따내며 종주국의 위상을 알렸다.
 
SKT는 스포츠 균형발전을 위해 골프, 농구, 수영, 펜싱, e스포츠 등을 꾸준히 후원해 왔다. 특히 아마추어 스포츠나 미래지향형 스포츠를 대상으로 후원 범위를 넓혀 육상·역도·리듬체조·스케이트보드·브레이킹 등 다양한 분야의 인재 육성을 돕고 있다.
 
이번 아시안게임 이후로도 국내 스포츠 저변 확대를 위한 선수 후원은 물론 다양한 콘텐츠 개발을 통한 건강한 응원문화 조성에도 앞장설 예정이다.
 
◆선수들의 도전 과정 담은 다큐멘터리 화제… 메달 획득 선수들은 공약 이행 예정
 
SK텔레콤은 후원 선수들의 아시안게임 준비 과정을 생생하게 담은 다큐멘터리 영상을 자사의 스포츠 유튜브 채널인 스크라이크(SKLIKE)에서 방영한다.
 
지난 4일 수영의 황선우 선수, 6일 펜싱 국가대표팀의 아시안게임 준비 과정이 공개되자 ‘선수들의 피나는 노력에 감동했다’, ‘선수들의 여러가지 모습을 보게 되어 신기하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10일에는 브레이킹 종목의 ‘윙’ 김헌우 선수, 13일에는 e스포츠 리그 오브 레전드(LoL) 국가대표팀 선수들의 대회 준비 과정 담은 영상이 공개된다. 각 영상은 선수들이 한계를 돌파하기 위해 땀 흘려 운동하는 모습과 그 과정에서 각자 품고 있는 생각을 들어볼 수 있는 인터뷰로 구성됐다.
 
김희섭 SK텔레콤 커뮤니케이션 담당은 “선수들의 열정과 노력을 널리 알리고 응원의 힘을 결집시킬 수 있었던 캠페인”이라며 “대한민국 스포츠의 균형 발전과 스포츠 ESG를 실천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8월 Team SK 항저우 아시안게임 출정식에서 메달 공약을 내걸었던 선수들은 응원해준 팬들을 위한 공약을 이행할 예정이다. 선수들은 메달을 획득할 경우 자신에게 의미 있는 소장품이나 사인 유니폼 등을 증정하거나 팬들에게 의미 있는 활동을 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