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다움아트홀 '청심 궁중민화 회원展' 11일부터 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내포=허희만 기자
입력 2023-09-11 16:4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10월 6일까지 '행복의 풍경_Happy birthday' 등 20개 작품 선보여

제6회 청심 궁중민화 회원전사진충남도의회
제6회 청심 궁중민화 회원전[사진=충남도의회]

충남도의회는 11일부터 10월 6일까지 도의회 1층 ‘다움아트홀’에서 올해 여덟 번째 전시인 ‘청심궁중민화 회원전’을 개최한다.
 
2015년부터 시작된 청심궁중민화연구회는 한국 궁중민화를 연구하는 모임으로, 서산문화원과 서산종합사회복지관 대산커뮤니티센터에서의 지속적인 배움의 열기를 이어 나가 이번 전시회를 준비했다.
 
민화는 조선후기 백성들에 의해 그려진 그림으로, 나쁜 기운을 몰아내는 벽사와 복을 불러들이는 길상의 의미로 건강, 장수, 다산, 부귀영화 등의 꿈과 소망이 담긴 민중들의 그림이다.

특히 궁중민화는 궁중장식화와 민화를 함께 연구하는 장르라고 할 수 있다.
 
청심궁중민화연구회의 지도강사 유소정 작가는 “열심히 배워 전시를 하게 되면 작품의 질도 올라갈 뿐만 아니라 자존감이 올라가서 용기가 생긴다”며 “이번 다움아트홀 전시를 통해 회원들이 좋은 작가로 거듭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에는 유소정·강태용·김연호·김미정·김미화·김민채·김양선·유인순·배상이·이난주·유인순·최영란·곽경숙·조정윤·김혜경·추영희·이서영·지유진·함현옥·정현숙 작가 등 20인의 작가가 참여한다.
 
조길연 의장(부여2·국민의힘)은 “궁중민화의 흥미롭고 아름다운 작품세계를 선사하는 유소정 지도강사님을 비롯한 모든 회원님들의 앞날에 더 큰 발전이 있기를 기원한다”며 축하하고 “도민들께서 신비로운 색채의 조화가 어우러진 소중한 문화자산인 궁중민화를 감상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지시길 바란다. 앞으로도 꾸준히 좋은 작품 전시를 통해 충남도의회 다움아트홀이 도민과 함께 어울림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