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서구, 국토부 스마트도시 인덱스 평가… 시범사업 토론회참석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대구=이인수 기자
입력 2023-09-11 14:4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WSCE 2023 스마트도시 인덱스 시범사업

WSCE 2023 스마트도시 인덱스 시범사업 결과로 토론회 패널 참가로 김산주 기획조정실장이 참석해 구의 스마트도시 우수사례를 공유했다 사진대구달서구
WSCE 2023 스마트도시 인덱스 시범사업 결과로 토론회 패널 참가로 김산주 기획조정실장이 참석해 구의 스마트도시 우수사례를 공유했다. [사진=대구달서구]

대구광역시 달서구는 지난 7일, 국토교통부 주관 스마트도시 인덱스 평가에서 대구·경북 유일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스마트도시 인덱스 시범사업 결과 토론회에 초대받아 패널로 참석했다고 11일 밝혔다.
 
스마트도시 인덱스는 국토부가 지난 7월부터 전국 도시의 스마트화 수준을 파악하기 위해 실시한 조사로, 국가통계 및 공공 데이터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23개 항목과 지자체 제출 24개 항목에 대해 평가를 진행했다. 그 결과 달서구는 226개 전국 기초지자체 중 대구·경북 지역 유일 상위 10개 우수지자체로 선정됐다.
 
국토부는 선정된 우수지자체 중 달서구와 서울 성동구, 김해시를 스마트도시 인덱스 시범사업 결과 토론회의 패널로 초청했으며, 달서구는 김산주 기획조정실장이 참석해 구의 스마트도시 우수사례를 공유했다.
 
이번 토론회는 6일부터 8일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하는 아태지역 최대 스마트시티 행사인 2023 월드 스마트시티 엑스포의 부대행사로 개최됐으며, 스마트도시 인덱스 및 인증제 전문가와 우수지자체, 국토부 등이 참석하여 인덱스 정책화 및 활용방안 등에 대해서 토론했다.
 
한편, 달서구는 2020년 9월 지역 최초 스마트전략팀을 신설하여 작년 국토교통부 ‘2022년 스마트도시 인증’평가에서 대구경북 기초지자체 중 최초로 선정됐다.
 
2020년부터 현재까지 국·시비 포함 100건, 606억원 규모의 스마트도시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또한 내년에는 5개 팀의 스마트도시과로 승격시켜 더욱 체감도 높은 혁신 서비스 보급과 미래혁신을 선도할 예정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디지털 대전환의 중심에서 속도와 공감력을 갖고 대응해 온 결과이며, 앞으로도 대구 미래를 선도하는 자치구로서 4차 산업혁명의 대표 아이콘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