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스테이지, 커넥트웨이브와 맞손…韓 이커머스 업계 최초 생성 AI 서비스 구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선훈 기자
입력 2023-09-11 08:5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업스테이지
[사진=업스테이지]
업스테이지가 커넥트웨이브와 손잡고 국내 이커머스 업계 최초 생성 인공지능(AI) 서비스를 구축한다.

업스테이지는 지난 8일 이커머스 전문기업 커넥트웨이브와 이커머스 업계 최초로 생성 AI 기반의 '프라이빗(Private) 거대언어모델(LLM)' 구축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김성훈 업스테이지 대표와 커넥트웨이브의 이건수 대표집행임원 등 양사의 주요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계약식을 진행했다.

업스테이지는 커넥트웨이브와 손잡고 업계 최초 프라이빗 LLM 구축에 나섰다. 프라이빗 LLM이란 기업 내부 데이터만 학습한 언어모델을 일컫는다. 생성 AI의 단점인 정보 유출과 환각 현상을 방지하는 데 특화된 솔루션이라는 평가다. 
 
커넥트웨이브는 자사 데이터 커머스 플랫폼인 다나와와 에누리를 통해 한국어 기반 약 14억개의 쇼핑 상품 데이터를 이미 확보하고 있다. 업스테이지의 모델을 기반으로 다양한 서비스가 가능한 프라이빗 LLM을 공동 개발하고 내재화하겠다는 계획이다. 가령 다나와와 에누리를 방문하는 소비자는 커넥트웨이브의 프라이빗 LLM이 지원하는 기능을 통해 주관적이거나 추상적인 속성을 입력·태깅해도 자신이 원하는 최적의 상품을 손쉽게 찾을 수도 있고 추천받을 수도 있다. 이를 통해 소비자들의 쇼핑 만족도를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커넥트웨이브의 쇼핑몰 제작 솔루션인 '메이크샵'도 프라이빗 LLM을 통해 업그레이드된다. 커넥트웨이브의 프라이빗LLM에 메이크샵 기반 특정 쇼핑몰의 데이터를 학습시키면 배송 조회부터 문의사항, 반품 상담 등이 자동화되며 쇼핑몰의 리뷰 요약 기능은 물론 상품들의 카피(copy) 개발까지 자동으로 가능하게 된다. 메이크샵 쇼핑몰마다 AI추천 엔진 탑재도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김성훈 업스테이지 대표는 "국내 이커머스 강자 커넥트웨이브와 함께 업계 최초 프라이빗 LLM 구축이라는 역사적인 이정표를 세우게 돼 기쁘다"라며 "좋은 LLM은 좋은 데이터로 만들어진다. 최고 성능의 업스테이지 프라이빗 LLM과 다나와, 에누리의 양질의 한국어 이커머스 데이터를 통해 최고의 도메인 특화 AI 서비스 기능을 고객에게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