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T, 친환경 담뱃갑 패키지 도입…"알루미늄 속지서 친환경 종이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봉철 기자
입력 2023-09-01 16:1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던힐·켄트 등 적용…분리 배출 및 재활용 용이성↑

사진BAT로스만스
[사진=BAT로스만스]
BAT로스만스가 궐련담배 ‘던힐,’ ‘켄트’와 궐련형 전자담배 글로(glo™) 전용 스틱 ‘네오’의 담뱃갑에 친환경 패키지를 도입한다고 1일 밝혔다.
 
새롭게 도입되는 담뱃갑은 기존의 알루미늄 속지 대신 친환경 종이 재질을 택하고, 내부 프레임의 색상을 흰색으로 변경해 분리배출 편의성과 재활용 용이성을 높였다.
 
특히 제조 단계부터 담배 고유의 향과 맛을 습기로부터 보호해 줄 수 있도록 습기 차단율이 높은 기능성 종이를 사용했다.
 
친환경 패키지가 적용되는 제품은 부드러운 담배 맛이 특징인 △던힐 파인컷 4mg △던힐 파인컷1mg △던힐 파인컷 0.1mg △던힐 파인컷 레인보우 부스트 △던힐 파인컷 프로스트 △던힐 파인컷 스위치 △던힐 파인컷 스무스 크러쉬 △켄트 스위치 △켄트 화이트 △켄트 블루 △켄트 실버 △켄트 클릭 5종이다.
 
BAT로스만스는 10월까지 궐련형 전자담배 글로의 전용 스틱 △네오 다크 토바코 △네오 브라이트 토바코 △네오 스위치와 하이퍼 전용 스틱 △하이퍼용 네오 다크토바코 △하이퍼용 네오 토바코스위치 △하이퍼용 네오 샤인부스트 총6종까지 순차적으로 친환경 패키지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친환경 패키지가 도입된 던힐, 켄트, 네오는 담배 공식 판매처 및 전국 편의점에서 기존과 동일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앞서 BAT로스만스는 2021년 6월에 궐련형 전자담배 글로의 ‘에코 패키지’를 새롭게 선보여 기존 대비 제품 포장 사이즈를 약 30% 축소해 탄소 배출 및 자원 사용을 대폭 줄였다.
 
패키지 내외부도 100% 재활용 및 자연 분해가 가능한 펄프 트레이로 생산했다. 제품 배송 시 완충제로 사용하던 에어팩과 포장 테이프 역시 친환경 종이 재질로 대체해 포장 비닐 사용량을 절감했다.
 
또한 지난 7월 아시아 최초로 국내에 선보인 액상형 전자담배 ‘뷰즈 고 800(Vuse Go 800)’에는 제품을 감싸는 폴리염화비닐(PVC) 포장재를 생략해 재활용이 어려운 비닐 폐기물 발생을 원천 차단했다.
 
아울러 자원 재순환을 위한 ‘기기 반납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BAT로스만스는 유동인구가 많은 도심 지역 편의점 50여 곳에 글로 전용 수거함을 마련해 사용하지 않는 기기를 반납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수거된 기기는 폐배터리와 플라스틱 등으로 분리돼 재활용된다.
 
BAT로스만스 관계자는 “BAT로스만스는 제품 생산은 물론 유통, 소비, 폐기와 재활용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서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ESG경영을 적극 실천하고 자원 선순환 시스템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