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범기 전주시장 "철저한 대응, 사전 점검이 시민 안전 보장"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한호 기자
입력 2023-07-28 17:1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호우피해 발생지역 찾아 신속한 복구작업 요청…체계적·선제적 대응도 강조

우범기 전주시장왼쪽에서 세 번째이 호우피해현장인 백석저수지를 찾아 신속한 복구를 주문하고 있다사진전주시
우범기 전주시장(왼쪽에서 세 번째)이 호우피해현장인 백석저수지를 찾아 신속한 복구를 주문하고 있다.[사진=전주시]
우범기 전북 전주시장이 최근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복구 현장을 찾아 피해 주민들이 안전한 일상으로 조속히 되돌아올 수 있도록 신속한 복구작업을 주문했다.

이와 함께 앞으로 예상되는 폭염과 태풍 등 여름철 각종 자연재난으로부터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보다 철저한 대응에 임해줄 것을 강조했다.

우범기 시장은 28일 최근 집중호우로 토사 및 제방유실 등 피해가 발생한 △전주동초등학교 △백석저수지 △전미동 신미산마을 일원 등 수해복구 현장 3곳을 방문해 복구 현황을 살펴보고 향후 대책을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우 시장은 수해복구 공사 관계자들에게 조속한 시일 내에 마무리될 수 있도록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전주동초등학교와 백석저수지 일대는 지난 집중호우로 인해 토사 및 제방유실이 발생한 곳이다. 또한 신미산마을의 경우 호우로 인해 만경강 수위가 높아지면서 주민들이 긴급 대피하기도 했다.

이중 전주동초등학교와 백석저수지의 경우 현재 톤마대 쌓기와 방수포 설치 등 응급복구가 완료된 상태로, 시는 향후 전북교육청, 한국농어촌공사 등 관계기관과 협조해 완전히 복구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시는 주민들이 긴급 대피했던 신미산마을에 대해서는 만경강 계획 홍수위보다 낮은 지대로 해마다 집중호우 때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이를 해결하기 위해 전주시 북부권역 침수 예방사업을 단계별로 추진하고 있다.

우범기 시장은 “기상청이 발표한 공식 장마기간은 종료됐지만, 여전히 폭염과 태풍, 국지성 호우 등 시민들의 소중한 인명과 재산을 위협하는 위기가 언제든지 찾아올 수 있다”며 “관계기관들과 함께 힘을 모아 이에 철저히 대응하고, 사전에 수시 점검을 통해 여름철 자연재난으로부터 안전한 전주를 만들도록 힘써달라”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