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4일간 예천군서 수해복구 봉사활동 펼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경산)김규남 기자
입력 2023-07-27 14:5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지난 24일부터 오는 28일까지 200 여 명의 인원을 파견해 복구작업 도와

조현일 경산시장을 비롯한 경산시 공무원과 시민단체로 구성된 200여명의 수해복구지원단이 지난 24일부터 오는 28일 까지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경북 예천군 지보면에서 복구를 위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사진은 조현일 경산시장이 복구작업에 솔선 수범 하고 있다사진경산시
조현일 경산시장을 비롯한 경산시 공무원과 시민단체로 구성된 200여명의 수해복구지원단이 지난 24일부터 오는 28일 까지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경북 예천군 지보면에서 복구를 위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사진은 조현일 경산시장이 복구작업에 솔선 수범 하고 있다)[사진=경산시]

경북 경산시(시장 조현일)는 이번 장마의 기습 호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수해지구에  같은 도민으로서 아픔을 같이하고 빠른 복구를 위해 두 팔을 걷어 부쳤다 

경산시는 호우로 인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천군 지역의 피해복구를 위해 지난 24일부터 오는 28일까지 200 여 명의 인원을 파견해 아픔을 나누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예천군은 이번 집중호우로 인하여 전국에서 가장 큰 피해를 본 지역으로, 경산시 직원과 봉사단체는 농작물 피해복구, 토사물 제거 등 복구 활동에 연일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27일에는 조현일 경산시장을 비롯한 직원, 경산시 자율방재단, 목련회 회원 등 80여 명이 예천군 지보면 등에 소재한 피해 농가를 방문해 재해 복구작업을 실시 했다. 신속한 피해 복구를 기대하며 직원들이 모은 성금 700만원도 예천군에 전달했다.
 
아울러 경산시는 집중호우로 인해 침수 피해를 입은 예천군 지역 상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식사와 복구 물품 등을 예천군 관내에서 조달하는 등 최선을 다해 도움이 되도록 노력했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갑작스러운 폭우로 수해를 입은 예천군 주민들에게 깊은 위로를 전하고, 하루빨리 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경산시도 복구지원과 성금 모금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