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권재 오산시장, 불법 현수막 해결 위해 동참해 주신 정당 관계자에게 감사 인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오산)강대웅 기자
입력 2023-06-17 15:0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이 시장, 자신의 페이스북 통해 '무분별한 정당 현수막, 이제 오산에는 없다'

  • 시민 우선 오산시청 민원실 리모델링...공간 넓히고 쾌적한 분위기 연출했다

이권재 시장 [사진=오산시]

이권재 오산시장이 불법 현수막 해결을 위해 참석해 주신 정당 관계자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 시장은 지난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무분별한 정당 현수막, 이제 오산에는 없다'란 제목으로 이같이 말했다.

이 시장은 "오산시 전 지역에 난립하는 정치, 불법 현수막 등으로 교통, 보행 등의 안전사고 우려가 크다는 민원이 줄을 잇고 있는 가운데 정당 관계자들이 모여 대책을 논의 했다"고 밝혔다.
 

무분별한 정당 및 불법 현수막 난립 해결을 위한  오산시 정당 관계자 간담회 모습 [사진=이권재 시장 페북 캡처]

이어 "더불어민주당 김종욱 국회의원 보좌관님, 국민의힘 이상복 시의원님, 진보당 김진훈 부위원장님, 정의당 장호철 사무국장님께서 참석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무분별한 정당 및 불법 현수막 난립을 막고 시민들의 교통안전 및 보행 안전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약속했다.

이 시장은 이날 "무분별한 정당 현수막이 시민들의 불편을 초래하고 안전을 위협하는 수준이라는 인식을 함께하고 상호 합의를 통해 개선, 대안 마련의 필요성에 의견 일치를 보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오산시 발전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서라면 정당과 관계없이 손잡고 함께 일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새롭게 단장한 오산시청 민원실 모습 [사진=이권재 시장 페북 캡처]

한편 이 시장은 "답답하고 불편했던 민원실을 리모델링해 각종 상담업무 공간 확보, 민원인 편의시설 확충으로 오산시 민원실이 넓고 쾌적한 분위기로 새롭게 탈바꿈했다"고 전했다.

이어 "특히 불필요한 구조물과 안전사고 위험 요인을 제거해 고령자와 장애인 등 사회적 배려 대상자분들의 민원실 이용이 안전하고 편리해졌다"면서 "구형 번호표 발급기에서 신형 순번 대기시스템으로 교체, 대기 현황 실시간 확인이 가능해져 민원 대기시간을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되면서 대기 공간 부족을 해소했다"고 자랑했다..

그러면서 "카카오톡 채널 개설로 대기 알림서비스 실시, 그동안 분산 운영돼 불편을 준 번호표 시스템 통합으로 민원인의 대기 불편을 최소화했고, 민원 전용 사무기기, 유아 쉼터, 취약계층 배려 전용창구, 낮은 민원서식대, 휠체어, 휴대폰 충전, 혈압측정, 체성분 분석 등 수준 높은 민원 편의 서비스도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이 시장은 "행정은 권력이 아닌 서비스이기에 시민들의 요구에 끊임없이 노력하고 변화해야 할 것"이라며 " 민원실이 단순 민원업무 공간이 아닌 새로운 소통 공간으로 자리 매김했으면 하는 마음이다"라고 표현했다.

이어 이 시장은 "날씨가 무척 더워졌다며, 모두 건강 유의 하시고 행복한 주말 보내시기를 바랍니다. 한주 고생  많으셨다"고 적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