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전국 곳곳 소나기…다음주 한낮 30도 '무더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조현미 기자
입력 2023-05-11 17:4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지난 4월 27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분수대에서 중학생들이 친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2일 제주를 시작으로 전국 곳곳에 약한 비나 소나기가 내린다. 다음 주 중반에는 한낮 기온이 30도 안팎까지 오르며 덥겠다.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금요일인 12일 밤부터 토요일인 13일 아침까지 서쪽에서 찾아오는 기압골 영향으로 제주와 남해안에 비 소식이 있다. 예상 강수량은 5㎜ 내외다.

주말인 13~14일 내륙 곳곳에는 소나기가 온다. 대기 상층 찬 공기와 하층 따뜻한 공기로 대기가 불안해져 내륙을 중심으로 곳곳에 소나기가 내린다.

안개에도 주의해야 한다. 따뜻한 남풍이 찬 해수면 위로 들어오면서 12~13일 사이에 서해상을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겠다.

비가 그친 뒤엔 고기압 영향으로 당분간 맑은 날씨가 이어진다. 특히 16~17일에는 평년보다 높은 기온이 예상된다. 일부 지역에선 낮 최고기온 30도 내외로 오르며 무덥겠다.

이광연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오는 16일 서울은 낮 최고기온이 28도, 강원 강릉시는 30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주말을 앞둔 18일엔 다시 비 소식이 있다. 불안정한 남쪽 기압계 영향으로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