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태희, "경기교육의 에너지와 힘, 꿈을 모두 보았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 기자
입력 2023-05-11 05:0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상반기 장학행정협의회... 믿음을 확인하는 시간이었다

  • 임 교육감, 부모에게 최고의 효도는 '자녀의 건강한 행복'

임태희 교육감이 장학행정협의회 행사에서 경기교육의 에너지와 힘, 꿈을 모두 보았다면서 전문직원 분을 비롯한 모든 선생님이 학생에게 ‘그 사람’이 되어주리라는 믿음을 확인하는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사진=임태희 교육감 페북 캡처]

임태희 경기도 교육감은 "온 세상이 다 나를 버려도 마음이 외로울 때도 ‘저 맘이야’ 하고 믿어지는 그 사람을 그대는 가졌는가 잊지 못할 이 세상을 놓고 떠나려 할 때 ‘저 하나 있으니’ 하며 빙긋이 웃고 눈을 감을 그 사람을 그대는 가졌는가 함석헌 님의 시<그 사람을 가졌는가>를 좋아한다"고 말했다.

임 교육감은 지난 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과연 우리는 서로에게 ‘그 사람’인지를 생각하게 되기 때문이라면서 '2023 상반기 장학행정협의회'에서 경기교육의 에너지와 힘, 꿈을 모두 보았습니다. 모든 전문직원 분을 비롯한 현장의 모든 선생님이 학생들에게 ‘그 사람’이 되어주리라는 믿음을 확인하는 시간이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임 교육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부모에게 최고의 효도는 ‘자녀의 건강한 행복’"라고 말했다.

임 교육감은 "최근 한 인터넷 커뮤니티 ‘우울증 갤러리’에서 알게 된 10대 청소년 2명이 서울 한남대교 북단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습니다. 놀라운 건 투신 시도 과정을 소셜 미디어를 통해 불특정 다수에게 생중계했다는 점"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 갤러리에는 하루 약 60만 건의 글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모니터링 강화, 게시판 폐쇄, 접근 제한을 요구하지만, 제재만으로는 한계가 있다"며 "학업 스트레스 등 정신적인 고통을 받는 아이들이 디지털상에서 동질감을 느끼게 된다면? 자칫 분별력이 흐려져 옳지 못한 행동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경기교육이 디지털 시민역량교육 실천 학교 100교를 운영하는 등 ‘건강하고 책임감 있는 아이’를 목표로 하는 디지털 시민교육에 ‘올인’하는 이유"라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