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우크라이나 쿠피안스크에 미사일…1명 사망·10명 부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배성은 기자
입력 2023-04-25 20:37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동부 도시에 위치하고 있는 박물관 건물에 미사일을 쏴 1명이 사망하고 10명이 다쳤다.

25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러시아군이 S-300 방공 미사일로 우크라이나 동부 하르키우주의 쿠피안스크 지역을 공격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대통령은 텔레그램에서 "지금까지 박물관 직원 1명이 숨지고 10명이 다쳤다. 잔해 속에 더 많은 사람이 있다"며 "복구 작업이 진행 중으로 모든 관련 기관이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테러국가가 우리를 완전히 파괴하기 위해 모든 것을 다하고 있다"며 "그들은 우리의 역사와 문화, 국민을 완전히 야만적 방법으로 죽이려 한다"고 강조했다.

쿠피안스크는 우크라이나 동부 철도 교통의 요충지로 지난해 2월 개전 직후 러시아에 점령됐다가 같은 해 9월 우크라이나에 의해 수복된 도시다.

우크라이나 대통령실은 이날 쿠피안스크 인근 드보리치나 마을에서도 러시아의 포격으로 여성 1명이 숨졌고, 동부 도네츠크주에서도 2명의 민간인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사진=AFP 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