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자두꽃 벌써 만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천)김규남 기자
입력 2023-03-02 17:1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새콤달콤 김천자두 5월 중순이면 수확

김천시, 자두꽃 벌써 만개[사진=김천시]

전국적으로 자두의 명산지로 유명한 김천시의 한 자두 농가의 비닐하우스에 새하얀 자두꽃이 만개해 봄을 기다리는 농부의 손길을 바쁘게 하고 있다.

2일 김천시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김천의 봄을 알리는 자두꽃이 활짝 폈다. 김천시 개령면 김해술씨의 하우스 농장에는 노지보다 40일가량 이르게 자두꽃이 만개한 셈이다.
 
이는 소비자들에게 조금이라도 일찍 김천의 자두 맛을 보여드리고자 지난 1월 5일 한겨울부터 온풍기를 이용해 온도를 높이는 등 여러 가지 노력으로 이뤄낸 성과이다.
 
또한 농장에서는 소비자들이 더욱 맛있는 자두를 접할 수 있도록 작기 내내 구슬땀 흘리며 열매솎기, 새순작업 등 사랑과 정성으로 재배하고 있다.
 
현재 김천시에는 김해술씨 외에도 15농가에서 하우스 재배시설을 이용해 노지보다 40일 이상 이른 5월 중순부터 자두를 수확할 예정이다.
 
김천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상기후와 경영비 상승 등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에게 자두를 연중 선보일 수 있도록 새로운 기술개발, 농가 애로사항 해결에 힘을 쏟겠다”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