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석대 '4년 외국인 장학생' 첫 결실…졸업감사 행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종구 기자
입력 2023-02-15 16:4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백석대를 졸업하는 외국인 유학생들이 15일 경기도 천안의 백석대 글로벌외식관에서 열린 ‘글로벌 크리스천 리더 졸업축하 감사예배’에서 학사모를 던지며 자축하고 있다. [사진=백석대]


백석대는 15일 교내 글로벌외식관 일대에서 '글로벌 크리스천 리더(GCL) 졸업축하 감사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2019년 인도네시아·르완다·탄자니아·인도 등 11개국에서 초청돼 교회와 기업 등에서 전액 장학금과 생활비를 지원받은 외국인 학생 13명이 4년간의 학업을 마치고 졸업하는 것을 축하하는 자리였다. 학위수여식은 16일 열린다.

그동안 학생들을 지원한 교회나 기업체에 감사를 전하는 시간이기도 했다.

졸업의 기쁨과 새로운 시작을 맞이해 한복 차림으로 행사에 참여한 외국인 학생들은 그동안 돌봐준 후원교회나 기업에 감사 편지, 지도교수들에게는 꽃다발을 전달했다.

사회복지학부에서 청소년학을 전공한 인도 출신 맘따(여·23)씨는 "저를 지원해주신 대전평강교회와 백석대 많은 분의 응원과 기도로 한국 생활을 잘 마무리하게 된 것 같다"며 "인도로 돌아가 교회에 젊은 세대를 위한 예배를 만들 생각이며, 더 큰 꿈은 기독교적 세계관을 바탕으로 학교를 세우는 것"이라고 말했다.

장택현 백석대 대학혁신위원장은 "2019년 유학생들이 한국 땅을 밟고 입학한 게 엊그제 같은데, 졸업한다니 실감이 나지 않는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웠을 대학 생활을 잘 마치고 다시금 꿈을 향해 나아가는 모습이 대견스럽다. 앞으로도 백석은 유학생들의 비전을 이뤄갈 수 있도록 함께 기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