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용관리 솔루션 스타트업 두들린, 106억 투자 유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나경 기자
입력 2023-02-15 10:1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인재 채용·서비스 고도화 나설 것"

[사진=두들린]


기업용 채용관리 솔루션 ‘그리팅(Greeting)’ 운영사 두들린은 뮤렉스파트너스 등으로부터 106억원 규모의 후속 투자를 유치했다고 15일 밝혔다. 2021년 시리즈A(43억원) 투자 유치 후 14개월 만이다.

이번 투자는 뮤렉스파트너스 리드로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가 신규로 참여했고, 기존 투자자인 알토스벤처스, 퓨처플레이, 슈미트, 프라이머가 후속 투자를 이어갔다. 현재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총 159억원이다.

두들린은 모집 공고부터 합격자 통보에 이르는 전체 채용 과정을 통합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업용 채용관리 솔루션(ATS) 그리팅을 서비스하고 있다.

그리팅에서는 다수의 채용플랫폼으로부터 들어온 지원자 이력서를 한 번에 관리할 수 있어 편리하다. 각 지원자별 평가, 일정 조율, 채용 결과 통보까지 모든 채용 과정이 플랫폼 내에서 이뤄져 채용에 드는 비용과 시간을 줄일 수 있다.

두들린은 2021년 7월 그리팅을 정식 출시한 지 1년 6개월 만에 약 3000여 곳의 누적 고객사를 확보했다. 올해 2월 기준 그리팅을 사용하는 고객사는 KT, LG 디스플레이, SSG 등 대기업부터 야놀자, 쏘카, 직방 등 대형 스타트업까지 다양하다.

두들린은 이번 투자금으로 전 직군 인재영입을 통한 역량 강화에 나선다.

이태규 두들린 대표는 “두들린 구성원들을 비롯한 기존 주주들이 열심히 노력한 결과 빠르게 투자 유치에 성공할 수 있었다”며 “더 빠르고,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