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호 태백시장, 2023년 민선 8기 "태백시 재도약의 원년으로 중요시기 강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동원 기자
입력 2023-01-20 10:1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23년 관광의 재도약, 24년 스포츠의 재도약, 25년 경제의 재도약

이상호 태백시장 [사진=이동원 기자 ]

강원 태백시는 지난 13일 이상호 시장 주재로 ‘2023년 주요업무 시행계획 보고회’를 가졌고, 이날 이 시장은 ‘23년 관광의 재도약, 24년 스포츠의 재도약, 25년 경제의 재도약’을 강조하며 태백시의 재도약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모아줄 것을 주문했다.
 
이는 2025년에 희귀금속 산업단지 조성, 교정시설 신축, 순직산업전사 성역화사업, 태백 국가대표 선수촌 조성 등 대규모 국책 사업이 가시화될 수 있도록 2년 동안 총력을 다해 준비해야 할 중요한 시기임을 강조한 것이다.
 
현재 태백시는 2024년 장성광업소 폐광에 따른 지역위기감 해소를 위해 정부 폐광부지 정리 비용 지원을 요청하고, 폐광복구사업과 티타늄광산개발에 기존 광산근로자를 흡수해 광업소 종사자의 일자리가 이어질 수 있도록 하는 현실성 있는 폐광 대책 마련을 고심하고 있다.
 
또, 태백교정시설은 지난해 교정시설 예정지에 대한 기반시설 조사를 끝낸 후 올해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및 토지보상이 이뤄지면 2025년 착공을 목표로 법무부와 긴밀한 업무공조 체제를 유지해가며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더불어 폐광대체산업으로 진행되는 웰니스 항노화산업 특화단지는 올해 실시설계 및 공사발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이 밖에 태백시의 국가대표 선수촌 체육관 건립도 2025년 착공을 목표로, 순직산업전사 성역화 사업은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세웠다. 태백시는 2025년 태백시의 재도약이라는 목표를 세웠고, 기한 역시 정해두었다.

2025년 재도약을 위해 기호지세(騎虎之勢 : 호랑이를 타고 달리는 기세. 중도에서 그만둘 수 없는 형세)의 자세로 새해를 시작한 올해 태백시의 귀추가 주목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