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전국 대학 메타버스 연합과 크리스마스 메타버스 놀이터 공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안동) 최주호 기자
입력 2022-12-19 17: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23~26일, 크리스마스 메타버스 놀이터 개장

  • 미국, 일본, 캐나다 및 국내 22개 대학 청년 300여 명 참여

메타버스 경북도청. [사진=경상북도]

경북도는 전국 및 세계 대학 메타버스 동아리 연합회(이하 유니메타)와 협업으로 오는 23일부터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인 `마인크래프트(Minecraft)'에서 새로운 청년 문화 행사 `크리스마스 메타버스 놀이터'를 공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진행하는 메타버스 특별 이벤트로 ‘경북 크리스마스 마을’이라는 가상 공간에 유니메타 소속 미국, 일본, 캐나다 및 전국 22개 대학 청년 300여 명이 참여해 26일 자정까지 4일간 운영한다.
 
경북 크리스마스 마을은 대한민국 메타버스 수도 경북을 대표하는 6개 관광 명소를 메타버스로 구현해 시·공간 제약 없이 행사를 보고 즐기며 다른 참석자와 소통·교류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메타버스 독도. [사진=경상북도]

메타버스 수도 경북 홍보 공간인 `경북도청', K-크리스마스 마을로 유명한 `봉화군 분천역 산타마을', 한국 정신 문화를 대표하는 `안동시 하회마을', 동양에서 가장 오래된 천문대인 `경주 첨성대' , 우리나라에서 가장 아름다운 섬 `울릉군 독도' , 한반도 최동단 `포항 호미곶 광장'을 청년들이 직접 기획하고 제작했다.
 
이 공간을 방문한 이용자는 단순히 관광 명소를 구경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아바타를 활용해 크리스마스 콘텐츠를 즐김과 동시에 전국 대학생 및 청년들과 소통하며 사진·영상 등 2차 창작물도 제작할 수 있다.
 
또 행사 기간 개인 또는 모임을 꾸려 ‘스노우 파이터’, ‘산타 라이딩’, ‘쿠키를 찾아라’, ‘미로 게임’ 등 다양한 크리스마스 미니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메타버스 포항 호미곶. [사진=경상북도]

게임을 통해 얻을 수 있는 메타버스 아이템과 재화는 크리스마스 가상 자산 모금 행사에 기부해 향후 경북에서 추진하는 청년 크리에이터 페스티벌에 활용할 계획이다.
 
특히 23일 오후 3시부터 4시까지 한 시간 동안 유튜브를 통해 경북 출신 메타버스 크리에이터인 `런치즈'가 참석한 가운데 `크리스마스 메타버스 놀이터 오픈 행사'도 진행한다.
 
오픈 행사는 캐롤음악 연주, 소원 및 경품 추첨, 기념 촬영, 댄스 타임 및 불꽃놀이, 메타경북의 그간 성과 및 향후 계획을 홍보하는 등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갈 메타버스 인재들과 만나게 돼 기쁘다”며 “청년 여러분이 가능성과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격려했다.
 
한편 경북도는 청년 메타버스 창작 페스티벌, 국제 청년 메타버스 컨퍼런스 등 메타버스를 활용한 다양한 청년 지원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