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인천~웨이하이 주 2회로 증편…국제선 정상화 '속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가림 기자
입력 2022-12-06 10:33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제주항공이 중국 노선 확대를 통해 코로나19 이전으로의 여객 수요 회복을 노린다. 

제주항공은 인천~웨이하이 노선 운항을 주 1회에서 주 2회로 증편한다고 6일 밝혔다. 앞서 제주항공은 지난달 10일 인천~옌지 주 1회, 같은 달 18일 인천~하얼빈 주 1회로 운항을 재개했다. 이날부터 인천~웨이하이 노선을 주 2회로 증편해 매주 4회 중국 노선을 운항한다.

제주항공의 인천~웨이하이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주 화·수요일 오전 10시 30분(이하 현지시간)에 출발해 오전 10시 50분에 웨이하이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웨이하이에서는 오전 11시 50분에 출발해 오후 2시에 인천에 도착한다. 

제주항공은 올해 12월 2910회의 국제선을 운항할 계획이다. 이 경우 국제선 편수는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12월 4497회 대비 65% 수준으로 회복하게 된다. 이에 따라 올 4분기 실전 개선에 대한 기대도 커지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웨이하이 증편으로 정부로부터 배분받은 증편 합의분을 모두 사용하게 됐다”며 “코로나19 방역 규제로 운항이 어려웠던 중국 노선 운항을 확대해 항공교통 이동 편의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주항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