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과제별 최대 3억 원 지원하는 중소기업 기술지원 공모 실시

 

[사진=한국토지주택공사]


LH는 스마트시티 조성 확대 일환으로 메타버스 등 미래 도시 선도를 위한 '제4차 스마트UP! 스타트UP! 중소기업 기술지원 공모'를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LH는 2018년부터 저탄소·디지털 전환 등 변화하는 미래 환경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중소기업 역량 강화를 통한 혁신기술 발굴로 스마트시티 조성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해당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그간 LH는 이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 15개에 35억원을 지원해 스마트서비스 기술 15건을 개발했다.

특히 이 가운데 △스마트홈 제어시스템에 의한 하이브리드 공기조화기 △스마트 조명·방범시스템 등 4건은 특허 출원에도 성공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이번 지원사업에는 자체 연구개발비 12억원을 투입하고 최대 4개사를 선정해 과제별 최대 3억원(총 개발비 대비 75%)을 지원할 계획이다.

LH는 다음 달 14일부터 16일까지 신청 서류를 접수한 뒤 심사를 통해 지원 대상을 결정하고 내년 2월 중 협약을 체결해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신경철 LH 국토도시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글로벌 기술 발전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는 중소기업을 발굴·육성하고 확보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체감형 스마트시티를 조성하는 데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