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사우디아라비아, 아르헨티나 꺾자 빈 살만도 '환호'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기연 기자
입력 2022-11-23 11:26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빈 살만 인스타그램]

얼마 전 한국을 방문했던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도 대표팀의 깜짝 승리에 기쁨을 만끽했다. 

22일(현지시간) 빈 살만 왕세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과 함께 사우디아라비아와 아르헨티나의 경기를 관람하는 모습을 올렸다. 

빈 살만 왕세자는 TV 앞에서 가족들과 함께 경기를 시청하고 있다.

특히 사우디아라비아 대표팀이 강호 아르헨티나를 이기자 빈 살만 왕세자는 가족과 함께 포옹하거나 환하게 웃었다. 또한 친형 압둘라지즈 사우디 에너지 장관과 함께 어깨동무를 한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날 사우디아라비아는 아르헨티나를 2-1로 이겼다. 

아르헨티나는 리오넬 메시의 선제골 이후 3골을 더 넣었지만, 반자동 오프사이드 시스템(SAOT) 판독에 걸려 모두 무득점 처리됐다.

결국 경기 흐름을 잡은 사우디아라비아는 후반 2골을 넣으며 승리를 확정 지었다. 
 

[사진=빈 살만 인스타그램]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