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 월드컵 공식 주화, 21일부터 공식 판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홍승완 기자
입력 2022-11-21 10:22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풍산화동양행]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을 맞아 카타르 중앙은행이 공식 기념주화를 발행했다. 국내 공식 판매권자로 지정된 풍산화동양행은 21일부터 2주간 전국 시중은행과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기념주화는 카타르 중앙은행이 발행한 금·은화 12종 프레스티지 세트, 1온스 금화 1종, 1온스 은화 1종 등으로 꾸려졌다. 판매가는 금·은화 12종 프레스티지 세트 957만원, 1온스 금화 1종 445만원, 1온스 은화 1종 14만원 등이다.

풍산화동양행은 "1온스 은화에는 8개 경기장을 상징하는 각각의 경기장 타일과 영문 표기의 주제어를 새겨넣어 축구 경기의 인상적인 장면을 예술적으로 보여준다"며 "공통 뒷면에는 대회 공식 엠블럼과 함께 카타르 국장이 새겨져 있다"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