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 제8회 대상한림식품과학상에 박선민 호서대 교수 선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2-11-18 08:3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양영렬 대상 소재연구소장(왼쪽부터), 장정 호서대 식품영양학과 연구원, 박선민 호서대 식품영양학과 교수, 유욱준 한국과학기술한림원장이 지난 17일 경기 분당 소재 한국과학기술한림원회관에서 열린 '제8회 대상한림식품과학상' 시상식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대상]

대상은 제8회 대상한림식품과학상 수상자로 박선민 호서대 식품영양학과 교수를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7일 경기도 분당 소재 한국과학기술한림원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시상식에는 수상자 박 교수, 양영렬 대상 소재연구소장,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유욱준 원장 등이 참석했다.

대상한림식품과학상은 식품과학 분야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대상과 한국과학기술한림원이 2015년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매년 세계적인 연구업적을 이룩한 식품과학자를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제8회 대상한림식품과학상 수상자 박 교수는 대사성 질환의 완화 및 예방을 위한 식사 관리법 연구 및 건강기능식품 개발, 전통식품인 장류의 효능 입증 연구 등의 업적을 인정받아 올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박 교수는 한국인의 당뇨병, 치매 등 대사성 질환의 기전 및 예방에 관한 연구를 수행하면서 장내미생물-간-뇌 축(gut microbiota-liver-brain axis)에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영양성분 프리바이오틱스(prebiotics)를 연구하고, 이를 건강기능식품 개발과 연계했다. 또 당뇨병, 치매 및 뇌졸중의 발병 기전에 대해 영양학 측면에서 연구하고 이를 식생활 개선과 연계하는데 힘썼다.

아울러 전통 장류의 안정성 및 효능 입증 연구, 한국인 맞춤형 식사 관리 방안 연구 및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 플랫폼 개발 등을 통해 전통식품의 진흥과 국민 건강수준 향상을 위해 노력했다.

임정배 대상 대표이사는 “국내 식품업계를 대표하는 선두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식품과학기술 부문 발전에 힘쓰는 인물들을 위한 투자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