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발칸반도의 보석 크로아티아로 떠나다...크로아티아 문화주간 개막식 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평택)강대웅·차우열 기자
입력 2022-10-24 14:3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다양한 체험 부스 운영해 개막식의 풍성함 더해

정장선 평택시장이 2022 평택세계문화주간 크로아티아 문화주간 개막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평택시]

경기도 평택시가 주최하고 평택시국제교류재단이 주관한 2022 평택세계문화주간 크로아티아 문화주간(10월 21일~27일) 개막식이 배다리도서관 잔디광장에서 개최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개막식에는 다미르 쿠센 주한크로아티아 대사와 대사관 관계자들을 비롯해 정장선 시장 및 문화계 관계자 등 많은 내빈이 참석했다.
 
개막식 축하공연으로는 평택시 태권도 시범단 공연, 크로아티아 피아니스트 공연, 케이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소속 성악가 공연, 평택 페스티벌 오케스트라 공연 등 양국의 문화를 소개할 수 있는 다양한 구성으로 축하 무대를 꾸며 내빈과 배다리도서관을 찾은 시민들에게 큰 울림을 주었다.

[사진=평택시]

또한 크로아티아의 청정한 아드리아 해처럼 깨끗한 바다를 지키기 위한 ‘업사이클링 체험부스’, ‘크로아티아 음식 체험부스’, ‘대사관 홍보부스’ 등 다양한 체험 부스를 운영해 개막식의 풍성함을 더했다.
 
정장선 시장은 개회사에서 “한국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활발한 교류를 하는 크로아티아와 다양한 문화교류 행사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이번 문화주간을 초석으로 평택시와 크로아티아 ‘풀라시’는 자매결연을 통해 더욱더 활발한 교류 활동으로 공공외교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크로아티아 문화주간은 배다리도서관에서 오는 27일까지 운영되며 크로아티아 물품·전통의상·사진 전시, 크로아티아 음식 만들기 체험, 크로아티아 대사 역사·문화 강연, 피아노 독주 공연 등 크로아티아 문화를 직접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평택시국제교류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관련 문의는 평택시국제교류재단 국제교류팀으로 하면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