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빌아이 기업 가치 약 43조원 전망

인텔이 자율주행 자회사인 ‘모빌아이’의 기업공개(IPO)를 신청했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인텔은 30일(현지시간) 미 증권거래위원회(SEC)에 IPO 신청 서류를 제출했다. 다만 공모가 등은 공개하지 않았다.
 
모빌아이의 기업 가치는 300억 달러(약 43조원)에 이를 것으로 인텔은 내다보고 있다.
 
1999년 설립된 모빌아이는 아우디, BMW, 폭스바겐, GM, 포드 등과 제휴해 운전자 보조, 차선 유지 등 첨단 운전과 안전 기능을 개발하고 있다.
 
인텔이 2017년 153억 달러에 인수했고, 앞서 올해 모빌아이 상장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매출은 2019년 8억7900만 달러에서 지난해 13억9000만 달러로 증가했고, 같은 기간 손실은 3억2800만 달러에서 7500만 달러로 감소했다.
 
일각에서는 모빌아이의 나스닥 상장 추진은 인텔이 핵심 사업에 집중하기 위한 광범위한 전략의 일부라는 평가다.
 
인텔은 앞서 모빌아이 상장의 일부 자금을 더 많은 반도체 공장을 건설하는 데 사용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사진=모빌아이 홈페이지]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