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젊은 공직자들 시정 아이디어·자기 계발 등 다양한 의견 개진

조용익 부천시장이 MZ세대 공무원들과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만찬을 즐기고 있다. [사진=부천시]

부천시는 조직 내 세대 간 소통·공감 행정을 위해 ‘시장-MZ세대 공무원과 함께하는 호프데이(Hope Day)’를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차세대 공직사회를 주도할 MZ세대 직원들과의 세대 간 소통·공감을 통해 활력 있고 일하고 싶은 직장 분위기 조성을 위해 기획됐으며 조용익 부천시장과 MZ세대 공무원 직원 10명이 함께 간단한 호프를 곁들이며 허심탄회한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4~5년 차인 MZ세대 직원들은 공직생활에 대한 이야기뿐만 아니라 부천시민으로서의 시정에 대한 아쉬움, 아이디어, 사내 복지를 통한 자기 계발 등 다양한 의견을 자유롭게 개진했다.
 
조용익 시장은 ‘다시 뛰는 부천, 시민과 함께’라는 시정 슬로건에 대한 의미와 부천시 미래 비전과 시정 철학에 대해 직원들에게 직접 공유했다.
 
행사를 주최한 조 시장은 “경직된 직장에서 벗어나 격의 없는 장소에서 직원들과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고 싶었다”며 “열린시장실이라는 이름처럼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직원들과 대화의 문을 항상 열어 놓겠다”고 말했다.
 
호프데이 행사에 참석한 한 직원은 “멀게만 느껴졌던 시장님과 함께 솔직하고 공감있는 이야기를 했다는 점이 신기한 경험이었다”며 “부천시의 재도약을 꿈꾸며 직원들과 소통하고자 하시는 모습에 깊은 감동을 받았다며”소감을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