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패스푸드점에 도전장...4000원대 고품질 버거 출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2-09-20 13:2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CU가 선보인 프리미엄 버거 제품.[사진=CU]

편의점 CU가 패스트푸드점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최근 서구식 먹거리가 확산되고 있는 식품 트렌드에 맞춰 CU가 가성비를 높인 프리미엄 햄버거의 라인업을 강화하고 나섰다.

CU는 이달 20일부터 리얼 비프 치즈버거(4800원), 리얼 더블 슈림프 버거(4500원) 프리미엄 버거 2종을 순차 출시하고 햄버거 품질 업그레이드 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밝혔다.

CU는 2020년부터 도시락, 김밥, 삼각김밥 등 간편식품을 대상으로 원재료와 내용물의 구성 수준을 획기적으로 높이는 품질 업그레이드를 계속해서 진행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관련  매출은 전년 대비 최대 60%까지 급증하며 가시적인 성과를 냈다. 

해당 제품들 역시 패스트푸드 전문점 못지 않는 맛을 구현하기 위해 고품질, 프리미엄 콘셉트로 기존 편의점 햄버거 대비 토핑 등 모든 구성 요소의 상품력을 향상시키는 데 주안점을 뒀다.

리얼 비프 치즈버거는 호주산 순쇠고기 100% 패티를 사용한 햄버거다. 일반적으로 편의점 햄버거의 패티는 2000~3000원대 가격에 맞춰 소고기 혼육 및 돼지고기 등을 주로 사용하고 있으나 순쇠고기 100% 패티를 적용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리얼 더블 슈림프 버거 역시 통새우 패티와 함께 실제 알새우를 원물 그대로 넣어 기존 새우 버거와 맛과 품질을 차별화했다.

CU의 프리미엄 햄버거는 제품의 품질은 높인 대신, 가격은 원가 절감 노력을 통해 패스트푸드점의 유사 제품 대비 30~40%가량 더 저렴하다. 최근 외식 물가상승 속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 소비자들의 알뜰 구매를 돕자는 취지에서 준비했다. 

CU는 올해 햄버거 업그레이드를 시작으로 내년부터는 샌드위치 카테고리로도 범위를 확대해 메뉴와 원재료를 혁신한 프리미엄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현재 맛과 영양을 획기적으로 높인 멀티그레인 샌드위치 등을 기획하고 있다.

CU가 이렇게 햄버거와 샌드위치의 상품력 강화에 나선 이유는 최근 간편한 한 끼를 선호하는 젊은층을 중심으로 서구식 식사 메뉴에 대한 수요가 날로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CU의 최근 3년간 간편식품 카테고리별 매출 비중 변화를 보면 햄버거와 샌드위치는 2019년 27.3%, 2020년 27.5%, 2021년 30.3%로, 꾸준히 그 비중이 높아지는 추세다. 밥을 기반으로 하는 한식 외 다양한 먹거리로 수요가 분산되고 있는 것이다.

햄버거와 샌드위치의 올해(1~8월) 전년 대비 매출신장률 역시 각각 20.2%, 16.3%를 기록하며 전체 간편식품 매출 13.7%를 상회했다.

송경화 BGF리테일 간편식품팀 MD는 “CU는 새로운 식사 메뉴를 찾는 고객들의 기대와 눈높이에 맞춰 프리미엄 전략을 통해 편의점 간편식품의 품격을 한 단계 더 높이고자 했다”며 “앞으로 햄버거와 샌드위치 카테고리 모든 상품을 대상으로 원물 중심의 품질 업그레이드를 확대 적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