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국제공항공사-예술경영지원센터, 미디어‧NFT아트 기획전 '새로운 시대로의 이동' 공동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인천)강대웅·송인호 기자
입력 2022-08-26 17:1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여객에서 관객이 되는 순간, 인천공항에서 디지털아트 경험하세요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함께 26일부터 오는 10월 31일까지 인천공항 제1, 2여객터미널 출국장 및 탑승동에서 ‘미디어‧NFT아트’를 주제로 한 기획전시 '새로운 시대로의 이동'을 개최한다. 양민하 작가가 이날 제2여객터미널 탑승구역(253번 게이트 인근)에서 자신의 작품 '불확실한 동세의 선들' 앞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6일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함께 오는 10월 31일까지 인천공항 제1, 2여객터미널 출국장 및 탑승동에서‘미디어‧NFT아트’를 주제로 한 기획전시 '새로운 시대로의 이동 Port to the New Era'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새로운 시대로의 이동 Port to the New Era'은 공사와 예술경영지원센터가 공동 후원하는 첫 번째 협업 전시로 최찬숙, 양민하, 서효정 등 한국을 대표하는 차세대 현대미술 및 미디어 아티스트 11명이 참여해 총 22점의 작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새로운 시대로의 이동 Port to the New Era'의 포트(Port)는 ‘전달하다’, ‘이동하다’는 의미를 나타냄과 동시에 공항(에어포트 Airport)과 컴퓨터 접속단자(port)라는 중의적 의미를 내포하고 있어 새로운 시대로 접속해 나아간다는 기획의도를 보여준다.

이번 전시는 인천공항 내 대형 미디어 스크린을 통한 디지털 전시와 제2여객터미널 면세구역 내 전시공간(253번 게이트 인근)에서 오프라인 미디어‧NFT 전시가 동시에 진행되어 여객들이 미디어‧NFT아트라는 새로운 예술 분야를 공항 곳곳에서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여객들은 전시 관람 뿐 만 아니라 참여작 대부분을 NFT로 구매해 소장할 수 있으며 전시 관련 자세한 사항은 공식 SNS 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대형미디어에 전시 중인 미디어아트와 서효정 작가의 모습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예술경영지원센터 문영호 대표는 “세계로 통하는 관문인 인천공항에서 우수한 한국의 미디어 아티스트와 작품을 소개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협업을 계기로 국민들의 예술 향유 기회가 한층 더 넓어지길 기대하며 예술경영지원센터는 앞으로도 한국의 유망한 미디어 작가를 발굴하고 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욱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최근 미술시장 및 미디어‧NFT아트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인천공항에서 새로운 형태의 기획전시를 선보이게 되어 뜻깊다”며 “앞으로도 인천공항은 새롭고 다양한 시도를 통해 글로벌 문화예술공항으로 자리매김 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공사는 코로나 이후 항공수요 회복에 맞춰 신 한류 콘텐츠로 주목받고 있는 K-아트(Art)를 인천공항에서 홍보함으로써 공항을 찾는 여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미술한류의 세계화를 지원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