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 폴드4·플립4, 韓·中·美·英 등 40개국 공식 출시…KT 공시지원금 최고 65만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석유선 기자
입력 2022-08-26 11:2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워치5·버즈2 프로도 출시...전작 뛰어넘는 사전 판매 성과

  • '글로벌 골스' 워치 액세서리도 선봬…UNDP에 5% 기부

삼성전자는 26일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 폴드4'와 '갤럭시Z 플립4'를 약 40개국에서 공식 출시했다. 스마트워치 '갤럭시 워치5' 시리즈와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2 프로'도 이날 함께 선보인다. 

이날 공식 출시국에는 한국, 미국, 캐나다, 영국, 프랑스, 독일 등이 포함돼 있다. 삼성전자는 출시국을 다음달까지 130여개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최신 갤럭시Z 시리즈는 업그레이드된 멀티태스킹과 촬영 경험, 높아진 완성도 등 폴더블폰의 특성을 살려 차별화된 사용성으로 호평받고 있다는 게 삼성전자의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전 세계 약 70개국에서 폴드4와 플립4의 사전 판매를 진행, 모든 지역에서 그 성과가 작년의 전작들(폴드3·플립3)을 뛰어넘으며 폴더블 대중화에 성큼 다가섰다고 자평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16∼22일, 도합 7일간 진행된 사전 판매에서 폴드4와 플립4를 합해 약 97만 대가 예약됐다. 전작들(합계 약 92만대) 대비 약 5.4% 증가한 것으로, 역대 신제품 폴더블폰 가운데 최고 기록이다.
 

지난 1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피카딜리 광장에 마련된 갤럭시Z 플립4·Z 폴드4 팝업 스토어에서 현지 미디어, 거래선, 소비자들이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세계 각국 상황에 따라 갤럭시Z 시리즈의 출시 행사를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진행 중이다. 국내에서는 전국 삼성 디지털프라자와 영등포 타임스퀘어 등 약 20여곳에서 최신 기기를 체험할 수 있도록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21일에는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갤럭시 스튜디오가 새롭게 개장했고, 다음달부터는 전국 주요 대학 캠퍼스에도 갤럭시 스튜디오 40곳이 순차적으로 문을 열 예정이다. 팝업 스토어 등에서도 폴드4·플립4를 만나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9월 30일까지 갤럭시Z 폴드4 또는 갤럭시Z 플립4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중고폰 반납시 추가 보상 프로그램으로 중고 시세에 더해 최대 10만원을 추가로 보상한다. 고객은 갤럭시 워치5 시리즈, 갤럭시 버즈2 프로를 구입할 때도 중고 제품을 반납하면 추가 보상을 받을 수 있다.

폴드4와 플립4의 주요 통신업체 공시지원금은 SK텔레콤이 28만∼52만원, KT 15만6000∼65만원, LG유플러스 17만5000∼50만원이다.

삼성전자는 전 세계 14개 국가에서 글로벌 골스(Global Goals·지속가능발전목표) 밴드, 워치 페이스 등 새로운 갤럭시 워치 액세서리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골스 워치 액세서리 판매 금액의 5%를 UNDP에 기부할 방침이다. 앞서 삼성전자는 2030년까지 지속가능발전목표(SDGs)를 달성하기 위해 2019년 유엔개발계획(UNDP)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지난 22일(현지시간) 중국 항주(杭州)의 이-패션 타운(E-FASHION TOWN)에서 진행된 갤럭시Z 플립4·Z 폴드4 공개 행사에서 현지 미디어, 거래선, 소비자들이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