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병원, 복지부 연구중심병원 3회 연속 재지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효정 기자
입력 2022-08-24 13:2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아주대병원]

 
아주대병원이 보건복지부 연구중심병원에 재지정됐다.

아주대병원은 지난 2013년 4월 보건복지부 연구중심병원으로 처음 지정된 이후 2016년, 2019년에 이어 2022년 3회 연속 재지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아주대병원은 연구중심병원 첫 지정 이후 현재까지 △1차 지속 가능한 연구지원 시스템 구축(2013년 4월 ~ 2016년 3월) △2차 기술사업화 기반 조성(2016년 4월 ~ 2019년 3월) △3차 연구개발 선순환 체계 구축(2019년 4월 ~ 2022년 3월) 등 단계별 목표를 성공적으로 수행해왔다.

이를 위해 아주대병원은 면역질환·뇌혈관질환 등 8개 중점질환을 선정해 연구역량을 집중했으며, 임상중개를 비롯한 4개 플랫폼을 기반으로 세계적 수준의 보건의료 사업화 성과를 창출하는 데 힘을 쏟아왔다.

또 아주대병원은 2016년, 2021년에 이어 올해 세 번째 연구중심병원 육성 R&D 사업에 선정돼 현재 경기지역에서 3개 유닛을 동시에 수행하는 유일한 기관이다.

이외에도 연구중심병원 지정 이후 구축한 개방형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보건복지부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바이오코어 퍼실리티사업 등 대규모 국책사업에 선정되면서 기업의 수요에 기반한 산·학·연·병 융합의 다양한 공동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박해심 아주대의료원장은 “아주대병원은 2013년 연구중심병원으로 첫 지정된 이후 지난 10여년간 바이오 분야 기술사업화와 플랫폼 구축을 위해 주력해 왔다”라며 “날로 급변하는 비대면 시대, 디지털화·첨단화 시대에 발맞춰 개방형 융합 연구성과 창출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