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구대 산학협력단·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 지정
  • 스타트업 부트캠프·맞춤형 창업과정 등 지원

[사진=중소벤처기업부 ]

중소벤처기업부는 2022년도 ‘중장년 기술창업센터’를 전담 운영하는 2개 주관기관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올해부터는 전국에 총 35개의 중장년 기술창업센터가 운영된다.
 
중장년 기술창업센터는 풍부한 사회경험을 바탕으로 창업 성공률이 높은 중장년을 위한 맞춤형 창업 보육 공간이다. 창업 후 3년 이내 창업기업에 입주공간, 멘토링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올해부터는 중장년의 창업 성공률을 제고하기 위해 창업지원 프로그램 내 맞춤형 창업과정, 선택형 프로그램을 확대 개편해 운영한다.
 
특히 중장년의 창업 시 애로사항을 대폭 해소하고자 ‘스타트업 부트캠프’를 신설해 퇴직 전 직장생활과 창업 준비를 병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중기부가 ‘2022 창업실태조사’를 통해 중장년 창업 애로사항을 조사한 결과 ‘창업 자금 확보 어려움’이 71.7%로 가장 많았다. 이어 ‘창업실패에 대한 두려움’ 41%, ‘창업에 대한 지식‧능력‧경험 부족’ 29.7% 순이었다.
 
이번 선정평가에서는 신청기관의 사업추진 의지와 인프라, 센터 운영계획 등 센터 운영을 위한 역량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대구대학교 산학협력단(협력기관 경산시)과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를 신규 주관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2개 기관은 7월까지 인프라 구축 등을 마무리하고 8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노용석 중기부 창업진흥정책관은 “기술과 경험이 풍부한 고경력 중장년 창업은 생존율이 높고 매출 및 고용인원, 성장성 면에서 우수하다”며 “중장년의 기술‧경험과 역량이 사장되지 않고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도록 중장년 기술창업 활성화를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