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속 바다 여행 떠나볼까…LG유플러스, 일상비일상의틈에 '해운대' 재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오수연 기자
입력 2022-06-03 09:1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모래축제 이벤트를 진행중인 일상비일상의틈 전경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부산 해운대구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서울 강남에 위치한 '일상비일상의틈'(이하 틈)에서 해운대 모래축제를 재현하고,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틈 전용 앱에서 진행되며, '소통할틈' 카테고리 내 부산 관련 콘텐츠에 댓글을 남긴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미역, 암소갈비 등 부산 특산물을 제공한다. 또한 '참여할틈' 카테고리에서 응모한 고객 대상으로 명품백 및 선글라스 등 여름휴가용 상품을 증정한다.

해운대 모래축제 이벤트는 틈 전용 앱 가입 고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틈 앱은 통신사 관계없이 누구나 '구글 플레이스토어' 혹은 '애플스토어'에서 다운받아 가입할 수 있으며, 이벤트 당첨자는 오는 17일부터 틈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틈에는 부산 해운대를 재현해 바다와 바다생물을 구현한 모래조각들이 전시됐다. 모래조각은 모래축제에서 실제 작품을 전시했던 작가들이 직접 제작했으며, 틈에서는 해운대 모래 축제가 생중계돼 현장의 분위기를 살린다. 체험존에서는 자석 낚시게임, 코르크 각인 기념품 제작, 샌드 체험과 함께 LG생활건강의 화장품 브랜드 'bye od-td'도 만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부산 해운대구를 홍보하고, 고객에게 도심 속 바다여행의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와이낫(Why Not?) 캠페인 일환으로 지난 4월 자사 부산 해운대구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웹 예능 촬영, 모래축제 참여 등의 활동을 펼쳤다. 특히 해운대 모래축제에서 다양한 부스를 운영해 총 4일간 약 6000명의 참가자를 모으는 등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번 이벤트는 큰 인기를 얻은 모래축제와 와이낫 캠페인을 더 많은 고객에게 전달하려는 의도도 포함됐다.

한편 서울 강남역 인근에 위치한 일상비일상의틈은 론칭 1년 6개월여 만에 누적 방문자 수 60만 명을 기록하는 등 MZ세대와 Z세대를 아우르는 복합문화공간&커뮤니티로 성장하고 있는 브랜드다. 해운대 모래축제 체험공간뿐만 아니라 일리커피 체험존, 무너 캐릭터 체험존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마련되어 있다.

장준영 LG유플러스 IMC담당은 "해운대구를 홍보함과 동시에 고객의 지친 일상 속 도심 한가운데서 바다여행 경험을 제공하고자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도심 속에서 접하기 힘든 다양한 체험을 통해 일상비일상의틈이 고객에게 뜻깊은 경험을 선물하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