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민주당 전북도지사후보, 여성단체들과 간담회 열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조양덕 부장
입력 2022-05-19 13:5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김관영 전북도지사 후보와 전북여성단체 간담회 [사진=김관영사무실]

김관영 민주당 전라북도지사 후보는 지난 18일 전북여성단체연합・전북여상단체협의회・전북YWCA협의회・원불교전북여성회 등과의 여성정책 간담회를 갖고 전국 하위권의 전북 여성의 지원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여성단체들은 “전북의 성 평등지수는 2015년 중상위권에서 2016년도 상위권으로 상승 한후 2018년도 중하위권, 2020년도에는 하위권으로 하락했다. 여성의 삶의 질과 지위 개선을 위해서는 성평등 기반조성을 위한 성 평등 통합체계 마련이 시급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전라북도는 복지여성보건국장이 양성평등정책책임관을 겸직하고 있으며, 여성정책은 복지여성보건국 내 여성청소년과 여성정책계에서 전담하고 있다. 여성 정책을 전담할 개방형의 전문적인 행정조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빈번한 조직개편으로 인한 불안정성과 기능이 약화된 전라북도 여성정책 연구소의 위상을 재정립해 여성 및 시민사회를 위한 실질적인 여성정책조사와 연구가 진행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이 자리에서 여성단체들의 의견을 듣다보니, 반성해야 될 것이 많다고 느꼈다. 전북의 경제가 최하위권인데, 여성 지위 마저도 낮아지는 일은 없어야 한다. 오늘 제시한 여성정책과 관련한 제안은 밀도있게 검토해 여성의 지위가 신장되는 전북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