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이 19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은 19일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준안 표결에 대해 "상식에 따라 잘 처리해줄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내일 한덕수 총리 후보자 표결인데 야당에 전하고 싶은 메시지가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이어 '표결과 관련해 강조하고 싶은 것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특별한 것 없다"고 답했다.

여.야는 오는 20일 오후 2시 국회 본회의에서 한 후보자 인준안 표결을 진행한다. 더불어민주당은 본회의 전 의원총회를 열고, 인준한 처리 방향을 당론으로 결정할 계획이다.

한편, 윤 대통령은 전날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차 KTX 특별열차를 타고 광주로 이동하면서 당 호남동행단 소속 의원들에게 한 후보자 인준안 표결 관련, "큰 문제 없을 것"이라며 "민주당과 더 소통이 잘 되는 사람이다. 부결시키면 오히려 야당이 손해일 것"이라는 취지로 낙관한 것으로 전해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