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멀티태스킹 작업이 많은 고객에게 최적화된 LG 듀얼업 모니터(모델명 28MQ780)를 16일 국내에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LG 듀얼업 모니터의 가장 큰 특징은 28형(화면 대각선 70㎝) 나노IPS 디스플레이에 16대18 화면비를 적용했다는 점이다. 16대9 화면비인 21.5형 모니터 2대를 위아래로 붙인 크기로, 일반 모니터보다 세로로 더 길어 스크롤 없이 한 화면에 더 많은 정보를 보여준다.

또 LG 360 스탠드를 장착해 화면을 90도 방향으로 회전할 수 있고, 좌우로 335도까지 돌릴 수 있다. 최대 165㎜ 범위에서 높이 조절도 가능하다.
 

LG전자가 16일 멀티태스킹 작업에 최적화된 LG 듀얼업 모니터를 국내에 출시한다. 이 제품은 세로가 더 긴 16대18 화면비로 다중 작업에 편리하고 한 화면에서 더 많은 정보를 보여준다. 모델이 LG 듀얼업 모니터를 위아래로 분할해 문서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화면을 위아래로 분할해 영상편집 작업을 하는 유튜버나 많은 코드를 스크롤 없이 한번에 확인해야 하는 프로그래머, 여러 작업물을 동시에 띄워 놓고 검토해야 하는 디자이너 등 멀티태스킹 작업을 많이 하는 고객에게 최적화된 제품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또 PC 두 대를 동시에 연결해 한 화면에 PC 화면 두 대를 동시에 보여주는 PBP(Picture by Picture)를 지원한다.

하나의 키보드와 마우스로 연결된 PC 두 대를 번갈아 가며 조작할 수 있는 KVM(Keyboard Video Mouse) 스위칭 기능도 적용했다.

아울러 출력 14W인 듀얼 스테레오 스피커를 내장했으며, 화면 연결, 데이터 전송, 90W 초고속 충전이 동시에 가능한 USB C타입 포트를 적용해 케이블 연결도 최소화했다.

김선형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상무는 "기존에 없던 새로운 폼팩터(제품 외형)의 LG 듀얼업 모니터가 멀티태스킹 작업이 많은 고객에게 혁신적인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