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도시철도 7호선 청라 연장사업 참여 건설업체 및 대한전문건설협회 협약

인천시 도시철도건설본부는 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지역 건설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인천시]

인천광역시는 서울도시철도 7호선 청라국제도시 연장사업에 참여 중인 금호건설 등 6개 업체 관계자와 대한전문건설협회 인천시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인천시 도시철도건설본부는 이번 건설공사에 인천 전문건설업체의 많은 참여를 통한 지역 내 건설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본부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시공업체에 하도급 비율을 높이기 위한 인천업체의 수주 확대에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구하고 인천 지역의 자재·장비 사용은 물론 인력도 적극 채용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부실시공 방지 및 중대재해 예방을 위해 철저한 공정관리는 물론 건설 현장에서 발생 할 수 있는 참여근로자, 시설물 등 안전사고 예방 및 관리에도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태안 인천시 도시철도건설본부장은 “인천시는 이번 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지역 건설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며 “앞으로도 사업 추진을 위한 적극적인 행정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도시철도 7호선 청라국제도시 연장사업'은 인천 서북부 지역의 대중교통 편의를 개선해 지역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으로 총사업비는 1조 5739억원이며 서울도시철도 7호선 인천 석남역에서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까지 10.7㎞, 정거장 7개소가 신설되며 2027년 하반기에 개통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