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IBK기업은행 ]

IBK기업은행이 한국동서발전과 서울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에너지전환 중소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동반성장 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중소기업의 ESG경영 활성화를 위해 환경, 사회적 책임, 지배구조 우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금융지원에 나선다.

이번 협약으로 기업은행은 한국동서발전과 함께 3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해 △녹색인증 기업(E) △사회적 기업(S) △지배구조 우수기업(G)을 대상으로 저금리 동반성장 협력대출을 지원한다.

대출 한도는 기업 당 최대 10억원으로, 대출금리 연 1.36%p(포인트)를 자동 감면 한다. 또 거래기여도와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1.40%포인트를 추가 감면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이 탄소중립시대 에너지전환과 ESG경영 확산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관련 지원을 강화해 중소기업의 ESG 지속가능경영을 도울 예정"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