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환 원스토어 대표가 9일 열린 간담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원스토어]

이재환 원스토어 대표가 9일 열린 기업공개(IPO) 간담회에서 상장을 철회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원스토어와 비슷한 시기 IPO를 계획한 SK쉴더스는 지난 6일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 등을 이유로 상장 철회 계획을 밝혔다. 같은 SK스퀘어 자회사이고, 시장 환경은 공통적으로 적용되는 만큼 원스토어에 대한 우려도 나오고 있다.

이 대표는 "경제 상황이 어려울 때, 금융 시장이 어려울 때 옥석이 가려진다고 생각한다. 저희는 상장 철회할 계획 없다"며 "같은 SK스퀘어 계열사가 상장을 철회하게 된 점은 굉장히 안타깝지만 저희 회사는 전혀 다른 업이고, 앞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크다고 본다. 어려운 시장 상황이지만 상장을 그냥 쭉 밀고 나갈 생각"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