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인도 전기차 시장 8000억 투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은숙 국제경제팀 팀장
입력 2022-05-09 10:56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일본 도요타자동차가 인도 전기자동차 시장에 480억 루피(약 7948억원)을 투자한다고 니혼게이자이(닛케이)가 9일 보도했다. 도요타차 인도법인인 도요타·키르로스카모터는 지난 7일 인도 탄소 중립화 대응에 480억루피를 투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도는 대기오염 문제가 가장 심각한 국가 중 하나다. 온실가스 배출 세계 3위국이다. 국제의학잡지 렌싯에 따르면 인도에서 대기오염으로 인한 사망자는 한해 무려 100만명 정도에 달한다. 때문에 인도 정부에서도 대기오염을 줄이기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 때문에 인도 정부는 2030년까지 전기차 판매 비율을 30%까지 늘린다는 목표를 내놓기도 했다. 

도요타·키르로스카모터는 인도 정부가 전기차 보급을 장려하는 상황에서 이미 공장이 있는 남부 타르나타카주(州)에서 전기차 부품 제조 등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닛케이는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도요타·키르로스카모터는 타르나타카 주정부와 투자와 관련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지난 3월에도 도요타·키르로스카모터는 인도 도로와 기후조건에서 연료전지차(FCV) ‘미라이’의 주행 평가에 관해 정부 기관과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인도 전기차 시장이 커지는 가운데, 자동차 업체들의 인도 공들이기도 시작되고 있다. 일본과 인도는 신흥국용 전기차 충전기를 공동 개발한다고 지난 7일 닛케이가 보도한 바 있다. 일본 전기차 충전기를 기본으로 하되 구조를 간단하게 만들어 설치비를 현재의 3분의 1 수준으로 낮춘다는 계획이다. 인도의 독자 충전 규격 개발 계획에는 일본의 전기차 충전기 업계 단체 '차데모협의회' 참여한다. 차데모협의회에는 도요타를 비롯해 닛산자동차 등 완성차 대기업과 도쿄전력홀딩스 등 500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인도자동차공업협회(SIAM)에 따르면 2021년 회계연도(2021년 4월~2022년 3월) 인도 내 승용차 판매 대수는 약 306만대를 기록했다. 도요타·키르로스카모터은 약 12만대를 판매해 시장 점유율 4%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 4월 인도 뉴델리 시내의 모습 [사진=AP·연합뉴스 ]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