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옥 KB증권 GWS본부장 [사진=KB증권]


KB증권은 WM부문 내에 초부유층 전담관리 조직인 GWS본부를 신설하고 국내와 글로벌 초부유층 자산관리 시장에서 경험이 풍부한 이재옥 전무를 GWS본부장으로 영입했다고 9일 밝혔다.

KB증권은 이번 조직개편으로 UHNWI(Ultra High Net Worth Individual; 초고액자산가) 자산관리 시장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WM 업계를 선도할 계획이다. GWS는 GOLD&WISE SUMMIT의 앞 글자를 딴 것으로 KB금융그룹 PB 브랜드인 'GOLD&WISE'의 '지혜로운 자산관리'라는 브랜드 철학 아래 '초부유층 자산관리의 최고(SUMMIT)'를 지향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KB증권은 GWS본부를 신설하면서 초부유층 고객 자산관리에 집중하는 스타PB센터(강남, 도곡, 명동, 압구정)를 본부 산하에 편제했다. 향후 신규사업 발굴 및 특화된 전략 수립을 통해 WM부문의 질적 성장을 이룰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GWS본부는 초부유층 고객에 대한 정확한 니즈 분석에서 출발해 고객 중심의 최적화된 채널 운영, 차별화된 상품·서비스 공급, 맞춤형 고객경험 제공 등 고객가치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최고의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KB증권은 또 은행과 자산운용, 보험 등 KB금융그룹 내 계열사와 활발한 협업을 통해 KB금융그룹이 고객에게 가장 신뢰받는 국내 최고 수준의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에 앞장서겠다는 계획이다.

신임 본부장인 이재옥 전무는 한국 씨티은행 등에서 고액자산가를 전담하는 PB와 지점장을 역임했다. 외국 투자은행인 UBS(Union Bank of Switzerland)와 CS(Credit Suisse) 홍콩에서 초부유층 고객의 자산관리, 재무설계, 패밀리오피스, 비즈니스 전략 수립 등에서 다양한 경험과 지식을 축적한 국내와 글로벌 초부유층 고객 자산관리 전문가다.

이재옥 GWS본부장은 "투자 영역이 확대되고 시장 트렌드가 변화함에 따라 증권사의 초부유층 고객에 대한 자산관리 역할과 전문성이 더욱 요구되고 있다"며 "GWS본부의 신설로 KB증권은 '다양한 부의 이전'이라는 메가 트렌드에서 시장에 적극적인 대응을 할 수 있게 됐다. 이를 기반으로 고객중심의 WM 경쟁력을 강화해 궁극적으로는 업계를 선도하는 KB증권만의 특화된 금융서비스 브랜드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소비자정책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