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지주는 25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전 계열사 디지털 부문 최고 책임자가 참여하는 2022 제2차 농협금융 DT추진최고협의회를 개최했다. 손병환 농협금융지주 회장이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NH농협금융]

 

손병환 NH농협금융 회장이 "디지털 생활에 익숙한 미래세대와 가파른 인구감소 현상을 보며 우리의 기존 고객기반이 위태로울 수 있음을 인지하고 비대면 프로세스를 지속 개선하여 미래 고객 확보에 절실히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NH농협금융지주는 25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전 계열사 디지털 부문 최고 책임자가 참여하는 '2022 제2차 농협금융 DT추진최고협의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농협금융은 올해 초 각 계열사 CEO가 책임지고 이행할 최우선 DT과제를 선정하고 이를 중심으로 고객 경험 혁신을 위한 전사적 노력을 집중하고 있다.

특히, 농협은행은 고객관점에서의 불편사항을 찾아내 단계별 프로세스를 전면적으로 개선하는 것을 과제로 삼고 있다. 상품군별 치우침 없는 프로세스 개선을 위해 6개 부서가 긴밀한 협조 하에 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이런 노력의 결과 1분기 비대면 상품판매 비중이 약 8.6%포인트 증가하는 성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농협금융은 데이터 관련 법·제도 및 패러다임의 변화에 대응해 그룹 데이터 비즈니스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주요 과제에 착수했다. 마이데이터 통합고객 행동데이터를 수집·분석해 제공하는 디지털마케팅플랫폼(DMP) 구축사업을 통해 보다 종합적이고 정교해진 고객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날 디지털금융부문에서는 농협은행 최초 AI행원 이로운 과장과 손병환 회장이 함께 새로운 비전에 대한 대담을 나누는 영상을 제작해 공개하기도 했다. AI행원 이로운 과장은 3D모델링을 통해 보다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등장해 손 회장과 함께 MBTI를 주제로 한 농협금융의 인재상, 10주년 기념 열자토크 등을 진행했다.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인 로블록스에서는 게임을 통해 농협금융 신비전을 소개하는 'NH비전타운'을 구축해 MZ고객과 소통하고 있다. NH비전타운은 3월 말 오픈 이후 14만명 이상의 방문자수를 기록했다.

손 회장은 "신사업을 기획하고 추진할 때 '우리가 해보고 싶은 것'이 아닌 '고객이 필요로 하는 것'을 항상 최우선으로 생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손 회장은 향후 그룹 디지털전환 수준의 객관적 측정을 위해 디지털부문 성과관리 체계를 종합 정비해줄 것을 주문했다. 그는 "농협금융은 6월 고객중심 종합금융플랫폼의 안정적 오픈을 기반으로 계열사 간 시너지를 확대하고 약 2870만명에 이르는 모바일서비스 이용 고객님들께 새로운 차원의 편리한 금융 생활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