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학교업무통합지원센터·예산운용검증소위원회 운용, 전보·승진 인사가산점 제도 개선

서거석 전북교육감 예비후보 [사진=서거석사무실]

서거석 전북교육감 예비후보는 교육수요자 중심의 전북교육 대전환을 위해 교육청의 운영과 예산, 인사 등 행정혁신을 추진하겠다고 21일 공약을 제시했다.
 
교육청 운영 혁신을 위해 도교육청 조직, 예산, 사업을 슬림화하고 지역교육정책 기획·조정, 지역사회협력 등 전북교육 방향을 수립하는데 집중키로 했다.

또 학교 표준업무 매뉴얼을 제작해 교원들의 과중한 업무 경감은 물론 교직원 간의 업무 갈등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동시에 교육지원청에는 학교업무통합지원센터를 설치·운영하고 교무실과 행정실 업무를 대폭 줄여나가기로 했다.
 
예산의 경우, 편성과 집행과정에서 적정하게 운용될 수 있도록 교육청 내·외부 전문위원으로 구성된 예산운용검증소위원회를 운영하겠다는 구상이다.

또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교육물품 상거래 플랫폼인 (가칭)전북교육장터를 구축해 지역 상품을 우선 구매하도록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교원 전보·승진 가산점 제도를 개선하고, 인력 채용시 블라인드 방식의 평가로 신뢰도를 높이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아울러 임기제 장학사를 선발해 다양한 교육 수요에 대응하기로 했다. 임기제 장학사는 정해진 기간이 지나면 교사로 돌아가거나, 전문직에 응시할 경우 지필고사를 면제해주는 방향으로 운영할 생각이다.

여기다 타 시·도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조한 장애인 의무 고용을 확대하기로 했다.
 
서 예비후보는 “급변하는 교육환경과 지역 현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학교 현장에 걸맞은 교육행정의 변화가 필요하다. 행정혁신으로 교육수요자의 만족도를 높여 전북교육 대전환을 반드시 이뤄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