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비영리 오픈소스 재단 '아파치' 공식 후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상우 기자
입력 2022-03-29 09:37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아파치 소프트웨어 재단 실버 스폰서로 참여해 후원

  • 오픈소스 생태계 개선 위해 금전적, 기술적 지원 지속

라인이 아파치 재단 실버 스폰서로 참여한다고 3월 29일 밝혔다.[사진=라인]

라인 주식회사(이하 라인)가 비영리 오픈소스 재단인 아파치 소프트웨어 재단(이하 ASF)과 공식 후원 계약을 맺고 실버 스폰서로 참여한다고 29일 밝혔다. 라인은 올해 3월부터 내년 2월까지 연간 2만 5000달러(약 3054만원)의 금전적 후원을 통해 ASF와 재단 산하 오픈소스 프로젝트 운영을 지원한다.

전세계 약 2억명의 월간활성사용자(MAU)를 보유한 라인은 대규모 트래픽 처리에서 안정성을 위해 ASF 오픈소스를 활발히 사용해 왔으며, 라인이 공개하는 오픈소스 역시 ASF 아파치 라이선스 2.0을 적용하고 있다. 이번 후원을 통해 라인은 단순히 ASF의 오픈소스를 활용하는 것을 넘어, 공식 스폰서 기업으로서 오픈소스 생태계 발전을 뒷받침할 계획이다.

라인은 오픈소스 재단이 최소한의 자금으로 소수 개발자의 사명감에 의해서만 유지되고 있다는 것에 대해 문제의식을 느끼고 기업 차원에서 생태계 개선에 동참하고자 이번 후원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밖에도 라인은 오픈소스 프로그램 오피스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생태계와 공생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작년 총 95명의 라인 임직원이 한 해 동안 10회 이상 오픈소스에 기여했으며, 사내 프로젝트를 꾸준히 오픈소스로 공개하고, 사내 행사를 주기적으로 진행해 외부 오픈소스 기여를 적극적으로 장려하고 있다. 또 ASF 외에도 Prettier, Bootstrap, Vue.js, Husky 등 5개 오픈소스 단체에도 스폰서로 참여해 후원하고 있다.

한편, ASF는 오픈소스 프로젝트 개발에 필요한 자원을 지원하기 위해 1999년 미국에서 설립된 비영리 단체로, 현재 350개 이상의 오픈소스 프로젝트를 관리하고 있다. 라인은 앞으로도 오픈소스 커뮤니티에 적극 기여할 수 있도록 제도를 정비하고 문화를 만들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