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리지구를 지키는 일, 우리를 지키는 일' 수상작

[사진=우리은행]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 우리은행이 우리은행 본점 건물 외벽에 고객 참여 글판 공모전 수상작 '우리지구를 지키는 일, 우리를 지키는 일'을 4월 29일까지 게시한다. 다가오는 식목일(4월 5일)과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ESG문화 확산을 위한 우리은행의 친환경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서다.
 
23일 우리은행은 작년 4월 서울 회현동 본점 건물 외벽 글판에 고객들이 직접 응모하고 선정된 문구를 게시하는 '눈물 쏙 글판 공모전'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공모전에서 주제별로 선정된 작품들을 지난해 6월부터 게시하고 있으며 이번 글판은 공모전 주제인 △우리나라 △우리가족 △우리의 꿈 부문에 이어 마지막 네 번째로 게시되는 작품으로 △우리지구 부문 수상작이다.

지난해 6월부터 우리은행 본점 건물에 게시된 글판 문구는 △우리나라 (당신과 내가 모여 우리가 되었습니다. 우리가 모인 우리나라가 참 좋습니다) △우리가족 (나는 스스로 빛나는 줄 알았는데 당신이 나를 비추고 있었습니다) △우리의 꿈 (거창하지 않아도 좋아요 우리의 꿈이 있다면 그게 행복이지요)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고객님들이 직접 만들어주신 문구로 글판을 게시해 그 의미가 더 컸다"면서 "앞으로도 의미있는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