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만에 MWC 참여하는 KT…AI·로봇 '디지털혁신의 미래' 선보인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오수연 기자
입력 2022-02-20 09:1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KT 전시관 조감도 [사진=KT]

KT가 3년 만에 이동통신 박람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에 참여한다. KT는 이번 MWC 2022에서 코로나19 팬더믹으로 가속화되고 있는 디지털혁신(DX) 시대를 겨냥한 인공지능(AI), 로봇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KT는 오는 28일부터 3월 3일(현지시간)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22에 전시관을 연다고 20일 밝혔다. 

'디지털혁신의 엔진, 디지코 KT'를 주제로 한 KT 전시관은 메인 도로를 중심으로 땅(전시관 바닥)과 하늘(천정)이 마주 보는 방식으로 구성했다. 이를 통해 시공간의 경계가 무너지고 있는 디지털혁신 시대를 관람객들이 직관적으로 느끼도록 했다.

KT는 MWC 2022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 공동관인 인더스트리 시티(Industry City)에 함께 참여한다. 인더스트리 시티에 위치한 KT 전시관은 △AI △로봇 △KT그룹·파트너 3개 존으로 구성했다.

AI존에서는 모두 6가지 기술과 서비스를 만날 수 있다. 교통 흐름을 트윈/AI로 분석해서 최적의 신호를 도출하는 기술인 '트래픽 디지털 트윈', 모바일 에지 컴퓨팅을 기반으로 CCTV 영상을 분석하는 '하이브리드 5G MEC 플랫폼', 사용자의 춤 동작을 AI로 비교·분석하는 '리얼 댄스', AI로 5G 기지국과 국사를 감시하는 기술인 '닥터 와이즈(Dr. WAIS)', AI를 기반으로 무선품질을 분석하는 'AI NQI'를 선보인다. 특히 지난해 하반기부터 국내에서 서비스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AI콘택트센터(AICC)의 기술과 적용사례를 세계 무대에 내놓을 예정이다.

로봇존에서는 방역로봇을 중심으로 다양한 기술을 선보인다. 이번 MWC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AI 방역로봇' 관련 기술을 시연한다. 향후 방역로봇은 '에어맵 코리아'와 함께 실내공기가 나쁜 곳을 실시간으로 감지해 청정공간으로 개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6㎓ 주파수 지원 와이파이로 실내 로봇 통신환경을 제공하는 '기가 와이파이 홈 6E'를 공개하고 홈 AP·안드로이드TV기반의 셋톱박스·AI기가기지니가 하나로 구성된 차세대 통합 단말 'S-박스(가칭)'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로봇과 서버간 끊김 없는 통신환경을 제공하는 '기가 아토(Atto)'와 전동휠체어의 위치추적과 응급콜 그리고 자동보조주행을 지원해주는 'AIoT 전동 휠체어', 응급차나 버스 등에서 5G 신호를 와이파이 신호로 변환해 원활한 통신환경을 제공하는 '5G IoT 라우터'를 내놓는다.

KT그룹·파트너존에서는 안드로이드OS 기반 인터넷TV(IPTV),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를 쉽게 이용하도록 해주는 KT 그룹사 알티미디어의 차세대 사용환경인 'A.UX 얼라이브'를 만날 수 있다. KT는 중소 파트너사에게 MWC 참여기회를 제공했다. 아이디어링크사는 IPTV에 접목한 '스마트골프 AI 코칭' 기술을, 코아소프트는 메타버스 기반의 '3D 디지털 트윈 제작' 기술을 각각 선보인다. 이들 업체를 위한 마케팅 공간도 별도 마련했다. 

KT는 현장을 찾지 못한 관람객들을 위한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메타버스 전시관 '디지코(DIGICO) 랜드'를 열어 안방에서도 MWC 2022에 구현된 KT의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메타버스가 밋밋할 수 있는 만큼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으로 가상현실에서도 재미있는 전시를 제공한다. 바르셀로나 현장에서는 도슨트가 AI 음성으로 설명해주는 'AI 오디오 플랫폼'을 도입해 관람객들의 이해를 돕는다.

한편 KT는 코로나19로 인해 MWC에 3년 만에 참여하는 만큼 방역에 만전을 기했다. 무엇보다 관람객과 임직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추후 KT그룹 SNS 채널을 통해 현장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다.

양율모 KT 홍보실장(전무)는 "KT는 2020년 디지털 플랫폼 기업(디지코)으로 변신을 선언한 이후 디지털혁신 시대를 앞당기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였다"며 "이번 MWC는 AI, 로봇 기술과 서비스를 중심으로 KT가 만들어갈 디지털혁신의 미래를 미리 만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