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밀접접촉자 없지만… 선수단 전원 PCR 검사"

지난 25일 오후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결단식에서 윤홍근 대한민국 선수단장이 단기를 흔들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참석한 베이징 동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결단식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참석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제24회 베이징 동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결단식에 참석한 체육회 직원 1명이 코로나 검사 양성 판정을 받았다.

대한체육회는 “이 양성 반응자는 행사 시작 직후인 오후 4시 6분쯤 결과 통보를 받은 후 즉시 행사장을 떠났다”며 “현재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최종 확진 판정 여부를 기다리고 있다”고 발표했다.

결단식 행사를 통한 정부 방역 지침 기준상 밀접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대한체육회는 “행사 당시 선수단과 일반 참석자, 취재기자단 동선을 분리하고 접촉을 제한했다”고 부연했다.

그러나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막이 열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선수 32명과 지도자 14명이 참석한 만큼 이들 모두 코로나19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시행하기로 했다. 이들은 결과가 나올 때까지 각자 숙소에서 격리 대기한다.

한편 이날 행사장에는 김부겸 국무총리와 윤석열·안철수 대통령 선거 후보자 등도 참석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