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후보, 23일 매타버스 타고 오산 방문해 5가지 맞춤형 공약 발표
  • 트램·SRT·GTX-A 노선과 연계한 '기흥~동탄~오산 분당선 연장' 등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23일 경기도 오산시 오산 버드파크앞 광장에서 열린 '매타버스 오산 민심 속으로'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23일 오후 오산시를 찾아 오산시청 광장에서 시민들과 만나 ‘기흥~동탄~오산 분당선 연장’ 등 오산시의 맞춤형 공약을 발표, 시민들의 표심을 공략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산시는 마을교육공동체, 시민개방 학교복합시설, 맞춤형 돌봄서비스, 오산천 생태하천 복원 등 전국을 대표하는 오산형 성공모델을 창출했다“며 ”전국에서 벤치마킹하는 교육도시, 가까운 곳에서 문화체육을 즐기는 문화도시, 아이 키우기 좋은 보육도시, 생태하천 오산천이 흐르는 생태도시로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어 ”이제는 오산시의 가치를 더 높이는 새로운 발전 전략이 필요하다“며 ”오산을 제대로 성장시키기 위한 5대 지역공약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우선 “경기 남부 주민들의 숙원인 기흥~동탄~오산 분당선 연장을 조기에 추진하겠다”고 언급한뒤 “트램·SRT·GTX-A 노선과 연계한 광역 교통망 구축이 오산의 핵심 발전전략임을 분명히 하면서 분당선 연장을 통해 오산의 발전을 앞당기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또 “교육도시 오산시를 AI 교육을 선도하는 AI 교육도시로 육성하겠다”면서 “사교육 없이도 체계적인 AI 교육이 가능한 전국 모델로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사진=이재명 캠프 ]

이 후보는 그러면서 “한강~오산천~평택호 생태하천 자전거도로에 그린스마트모빌리티 인프라 구축을 지원한다”며 “자전거도로에 전기 자전거를 비롯한 친환경 스마트 모빌리티 인프라가 조성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후보는 이와 함께 “오산은 세계 최고 화장품 기업과 전문연구기관이 있어 앞으로 K-뷰티 산업을 이끌어갈 수 있는 핵심지역”이라고 전제한 뒤 “오산시 가장동에 K-뷰티 산업단지 조성을 지원하고 한류 콘텐츠 K-뷰티 대표단지가 되도록 적극 도와 오산시를 K-뷰티산업의 중심지로 세우는 등 지역경제 성장동력으로 만들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 후보는 끝으로 “동부대로를 지하화하고 원동고가 철거를 적극 지원해 오산시 상습정체 구간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약속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