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학과 지역사회의 동반성장 위해 산·학 및 관·학 협력은 4차산업시대 필수 요건

대구가톨릭대 산학협력단 전경.[사진=대구가톨릭대학교]

대구가톨릭대 산학협력단은 다양한 기관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활발한 교류를 이어가고 있다.
 
14일 대구가톨릭대학교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30일에는 인천대 산학협력단(단장 김규원)과 협약을 체결했다. 대구가톨릭대 산학협력단과 인천대 산학협력단은 산학협력 공동 성과창출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 기관은 △미래혁신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연계 교육프로그램 공동협력 △지역산업체 고부가가치 창출지원을 위한 기업지원프로그램 공동협력 △양 기관 소속 가족회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공동협력 △산학협력 지원 프로그램 공동 기획 및 정보공유 등에 힘쓰기로 했다.
 
이에 앞서 대구가톨릭대 산학협력단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법과학부장 김은미)과 12월 9일 비대면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환경성질환 예방관리를 위한 공공기반 기술 확보 협력 △상호 개발한 환경보건취약지역 배출원 추적기술 개발 플랫폼(S/W) 서비스 개발 및 구축 협력 △환경보건취약지역 배출원 추적기술 개발 추진, 정보 및 결과 활용 공유 △환경보건 관련 직무역량 강화, 정책정보 제공 등 교육 및 홍보 공유다.

대구가톨릭대학교 관계자는 "대학은 지역사회와 커뮤니티를 배제하고는 존립할 수 없다. 특히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한 요즈음은 지역사회와의 협력이 그 어느때 보다 중요하다"며 "대구가톨릭대학은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하고 상생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산·학협력및 관·학협력이 원활하게 이뤄져 지역사회와의 활발한 교류가 이어져 대학의 역량을 지역사회와 공유하는 시스템이 정착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