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서 강풍에 신축 아파트 거푸집 붕괴 [사진=연합뉴스]


광주광역시에 이어 경북 구미의 아파트 신축 공사 현장에서도 거푸집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3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30분께 중흥건설이 경북 구미시 산동읍에서 진행하던 아파트 신축 공사 현장에서 거푸집이 무너졌다. 

점심시간에 사고가 발생해 다행히 현장에 공사장 인부들은 없었으며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구미시는 밝혔다.

사고가 난 곳은 작년 말부터 해당 건설사가 1555가구 규모로 아파트 신축 공사를 진행하던 곳이다. 구미시는 이날 구미지역에 강한 바람이 불었으며 특히 사고 현장에서 골바람이 심하게 불었다고 설명했다.

구미시 관계자는 "아파트 공사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사고 경위와 함께 안전 조치 의무 이행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