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소기업·스타트업과 동반성장...양극화 해소와 상생형 일자리 창출 공로 인정

[사진 = CJ ENM]

CJ ENM은 7일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가 선정한 ‘2021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 표창 시상식에서 민간기업 부문 수상기관으로 선정됐다.
 
CJ ENM은 이날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 시상식에서 “콘텐츠·솔루션 스타트업과 동반성장함으로써 양극화를 해소하고 상생형 일자리 창출에 힘쓴 공로를 인정받아 이 같은 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CJ ENM은 지난 2019년부터 CJ 그룹·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우수한 기술력과 사업모델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발굴·지원하는 ‘오벤터스’를 시행했다. 지난해부터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스타트업을 선발·육성·협력하는 ‘콘피니티’ 등의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시행하면서 상생을 실천해오고 있다.
 
올해에는 △민간 기업과의 사업협력 △콘텐츠 스타트업 성장 견인 △중소기업 연계 방송채널 최초 월드 개설 등을 통해 협업 기업에게 사업화 검증, 컨설팅, 투자유치 기회 등을 제공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김상엽 CJ ENM 콘텐츠R&D센터장은 “스타트업의 아이디어와 CJ ENM의 지식재산권(IP)을 혁신적인 기술로 결합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콘텐츠 경험을 줄 수 있었다”면서 “우수한 중소기업·스타트업과의 지속 가능한 협업시스템을 앞으로도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